KBS NEWS

뉴스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국회에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가운데, 헌법재판소의 탄핵심판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헌재는 9일 강일원 재판관을 주심으로 선정하고...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탄핵 정국으로 조기 대선 가능성이 높아진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박 대통령에 대한 퇴진 압박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지지율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경북 칠곡 철거작업 공장 폭발…1명 사망·4명 부상
입력 2016.10.19 (17:03) | 수정 2016.10.19 (17:43)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경북 칠곡 철거작업 공장 폭발…1명 사망·4명 부상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오전 경북 칠곡군의 화학섬유 공장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사고로 현장에서 작업중이던 인부 한 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습니다.

폭발의 여파로 일대가 한때 정전되기도 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신지원 기자! 오늘 폭발의 충격이 컸던 것 같은데, 지금 현장 분위기는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저는 경북 칠곡군의 스타케미칼 공장 정문에 나와 있습니다.

여기서는 폭발사고가 난 현장이 수백미터 멀리 보이는데요.

폭발 당시에는 이 일대에 지축을 울리는 것과 같은 충격이 있었다고 목격자들은 말하고 있습니다.

사고가 난 것은 오늘 오전 9시 15분 쯤이었는데요.

사고 당시 공장 굴뚝에서 엄청난 폭발음과 함께 불꽃과 연기가 치솟아 올랐습니다.

이 사고로 근로자 47살 박 모 씨가 숨지고 작업반장 52살 최 모 씨 등 4명이 다쳤습니다.

또, 파편이 수백 미터까지 날아가, 상가 유리문과 창이 깨지고 일대가 한 때 정전됐습니다.

오늘 사고는 높이 30미터의 합성연료 저장 탱크 위에서 용접 작업을 하던 중 발생했습니다.

소방당국은 탱크 내부에 남아 있던 연료의 가루와 분진에 용접 열이 전달돼, 폭발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폭발사고가 난 스타케미칼 공장은 지난 2013년 가동을 중단한 뒤 폐업절차를 밟던 곳이어서, 그동안 안전 관리가 제대로 돼 왔는지 의문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파악하는 한편 공장 관계자를 불러 작업 규정 준수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경북 칠곡군 사고현장에서 KBS 뉴스 신지원입니다.
  • 경북 칠곡 철거작업 공장 폭발…1명 사망·4명 부상
    • 입력 2016.10.19 (17:03)
    • 수정 2016.10.19 (17:43)
    뉴스 5
경북 칠곡 철거작업 공장 폭발…1명 사망·4명 부상
<앵커 멘트>

오늘 오전 경북 칠곡군의 화학섬유 공장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사고로 현장에서 작업중이던 인부 한 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습니다.

폭발의 여파로 일대가 한때 정전되기도 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신지원 기자! 오늘 폭발의 충격이 컸던 것 같은데, 지금 현장 분위기는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저는 경북 칠곡군의 스타케미칼 공장 정문에 나와 있습니다.

여기서는 폭발사고가 난 현장이 수백미터 멀리 보이는데요.

폭발 당시에는 이 일대에 지축을 울리는 것과 같은 충격이 있었다고 목격자들은 말하고 있습니다.

사고가 난 것은 오늘 오전 9시 15분 쯤이었는데요.

사고 당시 공장 굴뚝에서 엄청난 폭발음과 함께 불꽃과 연기가 치솟아 올랐습니다.

이 사고로 근로자 47살 박 모 씨가 숨지고 작업반장 52살 최 모 씨 등 4명이 다쳤습니다.

또, 파편이 수백 미터까지 날아가, 상가 유리문과 창이 깨지고 일대가 한 때 정전됐습니다.

오늘 사고는 높이 30미터의 합성연료 저장 탱크 위에서 용접 작업을 하던 중 발생했습니다.

소방당국은 탱크 내부에 남아 있던 연료의 가루와 분진에 용접 열이 전달돼, 폭발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폭발사고가 난 스타케미칼 공장은 지난 2013년 가동을 중단한 뒤 폐업절차를 밟던 곳이어서, 그동안 안전 관리가 제대로 돼 왔는지 의문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파악하는 한편 공장 관계자를 불러 작업 규정 준수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경북 칠곡군 사고현장에서 KBS 뉴스 신지원입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