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베를린영화제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베를린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배우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의...
[대선] ③ 혁명가를 꿈꿨던 소년, 역전승은 가능할 것인가…안희정 편
혁명가 꿈꿨던 소년, 역전승 가능할까?…안희정 편
KBS 영상자료를 토대로 주요 대선주자들의 인생 역정을 정리한 대선주자 과거사 시리즈, 세 번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법원, ‘맨발 탈출 소녀’ 아버지 친권 박탈
입력 2016.10.19 (17:11) | 수정 2016.10.19 (17:43)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법원, ‘맨발 탈출 소녀’ 아버지 친권 박탈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11살 딸을 집에 가두고 굶기는 등 학대한 아버지의 친권이 사건 발생 10달 만에 박탈됐습니다.

인천가정법원 가사1부는 딸을 학대해 상습특수폭행 등의 혐의로 징역 10년을 선고받은 A씨에 대해 검찰이 낸 친권상실 청구를 최근 받아들였다고 밝혔습니다.

법원은 또 딸 B양의 친권자가 지정될 때까지 인천의 한 보호시설장을 대행자로 선임했습니다.

B양은 지난해 12월 맨발로 집을 탈출해 과자를 훔쳐먹다 체중 16㎏의 앙상한 모습으로 발견돼 학대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 법원, ‘맨발 탈출 소녀’ 아버지 친권 박탈
    • 입력 2016.10.19 (17:11)
    • 수정 2016.10.19 (17:43)
    뉴스 5
법원, ‘맨발 탈출 소녀’ 아버지 친권 박탈
11살 딸을 집에 가두고 굶기는 등 학대한 아버지의 친권이 사건 발생 10달 만에 박탈됐습니다.

인천가정법원 가사1부는 딸을 학대해 상습특수폭행 등의 혐의로 징역 10년을 선고받은 A씨에 대해 검찰이 낸 친권상실 청구를 최근 받아들였다고 밝혔습니다.

법원은 또 딸 B양의 친권자가 지정될 때까지 인천의 한 보호시설장을 대행자로 선임했습니다.

B양은 지난해 12월 맨발로 집을 탈출해 과자를 훔쳐먹다 체중 16㎏의 앙상한 모습으로 발견돼 학대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