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친노 대모’ 한명숙 출소…향후 행보 주목
‘친노 대모’ 한명숙 출소…향후 행보 주목
■ '친노의 대모' 한명숙 전 국무총리 2년 만의 만기출소23일 새벽 5시, 의정부교도소 앞은 플래카드와 노란 풍선들로 가득찼다...
옥상에 찍힌 총자국, 80년 택시운전사 송강호가 본 진실은…
옥상에 찍힌 총자국, 80년 택시운전사 송강호가 본 진실은…
문재인 대통령이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관련해 23일 특별 진상 조사를 지시한 것은 두 가지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역대 최장’ 철도 파업…코레일, 최후 복귀 명령
입력 2016.10.19 (17:13) | 수정 2016.10.19 (17:43)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역대 최장’ 철도 파업…코레일, 최후 복귀 명령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성과연봉제에 반대하며 지난달 27일 시작된 철도노조 파업이 오늘로 23일째를 맞아 역대 최장기간 파업 기록을 넘어섰습니다.

전체 열차 운행률은 평시의 80%대 수준에 머물러, KTX와 통근열차를 제외하고 승객들의 불편과 화물운송의 차질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코레일은 파업 참가자들에게 내일 자정까지 업무에 복귀하라는 최후 업무복귀명령을 발령했습니다.

지금까지 고소 고발된 코레일 노조 간부는 19명, 직위해제자는 218명으로 늘었습니다.
  • ‘역대 최장’ 철도 파업…코레일, 최후 복귀 명령
    • 입력 2016.10.19 (17:13)
    • 수정 2016.10.19 (17:43)
    뉴스 5
‘역대 최장’ 철도 파업…코레일, 최후 복귀 명령
성과연봉제에 반대하며 지난달 27일 시작된 철도노조 파업이 오늘로 23일째를 맞아 역대 최장기간 파업 기록을 넘어섰습니다.

전체 열차 운행률은 평시의 80%대 수준에 머물러, KTX와 통근열차를 제외하고 승객들의 불편과 화물운송의 차질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코레일은 파업 참가자들에게 내일 자정까지 업무에 복귀하라는 최후 업무복귀명령을 발령했습니다.

지금까지 고소 고발된 코레일 노조 간부는 19명, 직위해제자는 218명으로 늘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