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감히 내 앞길을 가로막아?” 보복운전에 폭행까지
“감히 내 앞길을 가로막아?” 보복운전에 폭행까지
"신촌 로터리, 그 백주대로의 악몽"지난 16일, 신촌역 로터리. 64세 택시기사 공 씨는...
천일의 기다림…긴박했던 동거차도의 하루
천일의 기다림…긴박했던 동거차도의 하루
천일의 기다림, 진도 팽목항으로 가는 길진도 팽목항으로 가는 길은 생각보다 멀고도 험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미국서 ‘갤노트7’ 관련 첫 집단소송”
입력 2016.10.19 (17:14) | 수정 2016.10.19 (17:43)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미국서 ‘갤노트7’ 관련 첫 집단소송”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갤럭시노트7과 관련해 미국에서 처음으로 삼성전자를 상대로 한 집단 소송이 제기됐습니다.

미 NBC방송은 갤럭시노트7 소비자 3명이 최근 네바다를 비롯한 3개 주 소비자를 대표해 삼성전자 미주법인을 상대로 뉴저지 뉴어크 지방법원에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제기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들은 소장에서 삼성전자가 지난달 초 리콜을 발표한 이후 교환 제품을 보급할 때까지 사용료 등을 계속 내라고 요구하는 등 부당하게 대우했다고 주장했습니다.
  • “미국서 ‘갤노트7’ 관련 첫 집단소송”
    • 입력 2016.10.19 (17:14)
    • 수정 2016.10.19 (17:43)
    뉴스 5
“미국서 ‘갤노트7’ 관련 첫 집단소송”
갤럭시노트7과 관련해 미국에서 처음으로 삼성전자를 상대로 한 집단 소송이 제기됐습니다.

미 NBC방송은 갤럭시노트7 소비자 3명이 최근 네바다를 비롯한 3개 주 소비자를 대표해 삼성전자 미주법인을 상대로 뉴저지 뉴어크 지방법원에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제기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들은 소장에서 삼성전자가 지난달 초 리콜을 발표한 이후 교환 제품을 보급할 때까지 사용료 등을 계속 내라고 요구하는 등 부당하게 대우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