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2001년 도입된 교원 성과급제는 전체 교사를 평가로 등급을 매긴 뒤 성과급을 차등 지급하는 제도다. 교직사회의 경쟁 유도를 통해 교육의 질을 제고한...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부지런한 대통령이다. 백악관에서 보내주는 일정표에는 거의 매일 빈틈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영상] 원희룡 “반기문·문재인과도 협력 가능”
입력 2016.10.19 (17:31) 인터넷 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원희룡 “반기문·문재인과도 협력 가능”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여권 ‘잠룡’으로 꼽히는 원희룡 제주지사가 향후 반기문 UN사무총장과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와도 협력할 수 있다는 생각을 밝혔습니다.

오늘(19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중견언론인 모임인 관훈클럽 초청토론회에서 대선 출마 가능성을 묻는 말에 답하면서 언급한 내용인데요.

원 지사가 여야 간 ‘대연정’ 혹은 젊은 의원들 간의 ‘대연정 팀워크’ 형태로 협치가 가능하다고 주장한 겁니다. 뜻을 함께할 수 있는 여야 대표 주자들도 언급해 눈길을 끌었는데요. 이를 위해 개헌이 필요하다고도 주장했습니다.

또 반기문 UN 사무총장에 대한 생각도 밝혔는데요. 관련 주요 발언 내용을 직접 들어보시죠.
  • [영상] 원희룡 “반기문·문재인과도 협력 가능”
    • 입력 2016.10.19 (17:31)
    인터넷 뉴스
[영상] 원희룡 “반기문·문재인과도 협력 가능”
여권 ‘잠룡’으로 꼽히는 원희룡 제주지사가 향후 반기문 UN사무총장과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와도 협력할 수 있다는 생각을 밝혔습니다.

오늘(19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중견언론인 모임인 관훈클럽 초청토론회에서 대선 출마 가능성을 묻는 말에 답하면서 언급한 내용인데요.

원 지사가 여야 간 ‘대연정’ 혹은 젊은 의원들 간의 ‘대연정 팀워크’ 형태로 협치가 가능하다고 주장한 겁니다. 뜻을 함께할 수 있는 여야 대표 주자들도 언급해 눈길을 끌었는데요. 이를 위해 개헌이 필요하다고도 주장했습니다.

또 반기문 UN 사무총장에 대한 생각도 밝혔는데요. 관련 주요 발언 내용을 직접 들어보시죠.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