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④ 최초 제작 주6일 근무지도 ‘여기도 저기도 과로 사회’
최초 제작 주6일 근무지도 ‘여기도 저기도 과로 사회’
2003년 개봉했던 라는 영화에서 뇌물을 받고 강원도 오지로 쫓겨난 선생 김봉두(차승원)는 어떻게든...
전격 경질된 ‘트럼프 정권 설계사’ 배넌, 문제의 인터뷰
경질된 ‘트럼프 정권 설계사’ 배넌, 문제의 인터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오른팔'로 불렸던 스티브 배넌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18일(현지시간) 전격...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친정팀 90분 상대’ 손흥민, 평점 6.4 받아
입력 2016.10.19 (18:40) 연합뉴스
‘친정팀 90분 상대’ 손흥민, 평점 6.4 받아
손흥민(토트넘)이 친정팀 레버쿠젠(독일)을 활약했으나, 낮은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바이아레나에서 열린 2016-2017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E조 조별리그 3차전 레버쿠젠과 경기에서 공격 포인트를 올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레버쿠젠과 0-0으로 비겼다.

손흥민은 왼쪽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후반 45분까지 뛰었다.

영국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에게 다소 낮은 평점 6.4점을 부여했다.

빈센트 얀센(6.7점), 에릭 라멜라(6.5점), 크리스티안 에릭센(6.3점) 등 토트넘의 공격진이 대체로 낮은 평가를 받았다.
  • ‘친정팀 90분 상대’ 손흥민, 평점 6.4 받아
    • 입력 2016.10.19 (18:40)
    연합뉴스
‘친정팀 90분 상대’ 손흥민, 평점 6.4 받아
손흥민(토트넘)이 친정팀 레버쿠젠(독일)을 활약했으나, 낮은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바이아레나에서 열린 2016-2017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E조 조별리그 3차전 레버쿠젠과 경기에서 공격 포인트를 올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레버쿠젠과 0-0으로 비겼다.

손흥민은 왼쪽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후반 45분까지 뛰었다.

영국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에게 다소 낮은 평점 6.4점을 부여했다.

빈센트 얀센(6.7점), 에릭 라멜라(6.5점), 크리스티안 에릭센(6.3점) 등 토트넘의 공격진이 대체로 낮은 평가를 받았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