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미등록 42만 명…참전용사 찾습니다!
미등록 42만 명…참전용사 찾습니다!
6.25 전쟁 최대 격전지의 하나였던 강원도 백암산 전투. 국군 사상자만 만 4천 명이 넘었던 이 전투에서 포탄 파면에 맞아 죽을 고비를 넘겼던...
원시림의 전형 ‘칠선계곡’…‘예약탐방제’의 결실
원시림의 전형 ‘칠선계곡’…‘예약탐방제’의 결실
하늘을 가린 나뭇잎, 대낮인데도 어둡습니다. 계곡 초입부터 지리산 정상까지 9.7km, 나무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친정팀 90분 상대’ 손흥민, 평점 6.4 받아
입력 2016.10.19 (18:40) 연합뉴스
‘친정팀 90분 상대’ 손흥민, 평점 6.4 받아
손흥민(토트넘)이 친정팀 레버쿠젠(독일)을 활약했으나, 낮은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바이아레나에서 열린 2016-2017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E조 조별리그 3차전 레버쿠젠과 경기에서 공격 포인트를 올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레버쿠젠과 0-0으로 비겼다.

손흥민은 왼쪽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후반 45분까지 뛰었다.

영국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에게 다소 낮은 평점 6.4점을 부여했다.

빈센트 얀센(6.7점), 에릭 라멜라(6.5점), 크리스티안 에릭센(6.3점) 등 토트넘의 공격진이 대체로 낮은 평가를 받았다.
  • ‘친정팀 90분 상대’ 손흥민, 평점 6.4 받아
    • 입력 2016.10.19 (18:40)
    연합뉴스
‘친정팀 90분 상대’ 손흥민, 평점 6.4 받아
손흥민(토트넘)이 친정팀 레버쿠젠(독일)을 활약했으나, 낮은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바이아레나에서 열린 2016-2017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E조 조별리그 3차전 레버쿠젠과 경기에서 공격 포인트를 올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레버쿠젠과 0-0으로 비겼다.

손흥민은 왼쪽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후반 45분까지 뛰었다.

영국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에게 다소 낮은 평점 6.4점을 부여했다.

빈센트 얀센(6.7점), 에릭 라멜라(6.5점), 크리스티안 에릭센(6.3점) 등 토트넘의 공격진이 대체로 낮은 평가를 받았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