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건후] 비밀번호를 기억한 남자와, 성폭행을 모면한 여자
비밀번호를 기억한 남자와, 성폭행을 모면한 여자
일용직 근로자인 A(46)씨는 지난달 20일 부산 중구의 한 빌라로 일을 나갔다. A 씨는 빌라 2층에서...
[영상] 오바마의 8년…그가 이룬 것
[영상] 오바마의 8년…그가 이룬 것
오는 20일(현지 시각), 미국의 제44대 대통령 버락 오바마가 8년의 백악관 생활을 마친다. 오바마는 취임 당시 글로벌 금융위기를 맞아 마이너스에 머물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中 베이징 최악 스모그…초대형 공기정화탑 가동
입력 2016.10.19 (19:19) | 수정 2016.10.19 (19:52)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中 베이징 최악 스모그…초대형 공기정화탑 가동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스모그로 악명 높은 중국 베이징의 공기질 지수가 올가을 들어 역대 최악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중국 환경 당국은 세계 최대 규모의 공기정화탑을 건설했는데 본격적인 시운전에 들어갔습니다.

베이징 김진우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베이징 시내는 하루 종일 희뿌연 하늘입니다.

공기질 지수가 300을 넘어 최고 등급인 '매우 심각한 오염' 단계입니다.

중국 정부는 공기 오염을 줄이기 위해 세계 최대 규모의 공기정화탑 건설을 마무리 짓고 시운전을 시작했습니다.

베이징 시내 예술구 안에 있는 7미터 높이의 공기정화탑.

겉보기에는 평범한 조형물 같지만 대형 흡입구를 열면 커다란 공기정화기가 가동됩니다.

이 공기정화탑은 특허 기술을 활용해 시간당 3만 세제곱미터의 공기를 정화할 수 있습니다.

<인터뷰> 로세하르데(공기정화탑 설계자) : "깨끗한 공기가 이곳으로 나와서 주위에 퍼지고 이 주변 초미세먼지를 75% 정도 걸러낼 수 있습니다."

중국 환경당국은 시운전 결과 공기정화 효과가 입증되면 이 공기정화탑을 대도시 공원이나 광장 등에 설치할 계획입니다.

그러나 실질적인 스모그 퇴치보다는 공기 오염을 줄이자는 캠페인 기능에 그칠 것으로 보는 시각도 많습니다.

베이징 시민들은 올해는 아직 난방철이 되지 않았는데도 스모그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며, 보여주기식 보다는 근본적인 스모그 대책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김진우입니다.
  • 中 베이징 최악 스모그…초대형 공기정화탑 가동
    • 입력 2016.10.19 (19:19)
    • 수정 2016.10.19 (19:52)
    뉴스 7
中 베이징 최악 스모그…초대형 공기정화탑 가동
<앵커 멘트>

스모그로 악명 높은 중국 베이징의 공기질 지수가 올가을 들어 역대 최악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중국 환경 당국은 세계 최대 규모의 공기정화탑을 건설했는데 본격적인 시운전에 들어갔습니다.

베이징 김진우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베이징 시내는 하루 종일 희뿌연 하늘입니다.

공기질 지수가 300을 넘어 최고 등급인 '매우 심각한 오염' 단계입니다.

중국 정부는 공기 오염을 줄이기 위해 세계 최대 규모의 공기정화탑 건설을 마무리 짓고 시운전을 시작했습니다.

베이징 시내 예술구 안에 있는 7미터 높이의 공기정화탑.

겉보기에는 평범한 조형물 같지만 대형 흡입구를 열면 커다란 공기정화기가 가동됩니다.

이 공기정화탑은 특허 기술을 활용해 시간당 3만 세제곱미터의 공기를 정화할 수 있습니다.

<인터뷰> 로세하르데(공기정화탑 설계자) : "깨끗한 공기가 이곳으로 나와서 주위에 퍼지고 이 주변 초미세먼지를 75% 정도 걸러낼 수 있습니다."

중국 환경당국은 시운전 결과 공기정화 효과가 입증되면 이 공기정화탑을 대도시 공원이나 광장 등에 설치할 계획입니다.

그러나 실질적인 스모그 퇴치보다는 공기 오염을 줄이자는 캠페인 기능에 그칠 것으로 보는 시각도 많습니다.

베이징 시민들은 올해는 아직 난방철이 되지 않았는데도 스모그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며, 보여주기식 보다는 근본적인 스모그 대책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김진우입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