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2001년 도입된 교원 성과급제는 전체 교사를 평가로 등급을 매긴 뒤 성과급을 차등 지급하는 제도다. 교직사회의 경쟁 유도를 통해 교육의 질을 제고한...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한미정상회담 첫술에 배부를까…핫라인 구축이 관건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부지런한 대통령이다. 백악관에서 보내주는 일정표에는 거의 매일 빈틈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거북목 증후군’ 5년새 2배 ↑…방치하면 디스크
입력 2016.10.19 (19:20) | 수정 2016.10.19 (19:43)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거북목 증후군’ 5년새 2배 ↑…방치하면 디스크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고개를 숙인 채 스마트폰을 계속 보다 보면 목뼈가 휘어지면서 머리가 앞으로 튀어나오는 '거북목 증후군'에 걸릴 수 있습니다.

최근 4년 동안 환자가 2배나 늘었고 특히 청소년보다 성인들의 증가세가 더 가팔랐는데 방치하면 디스크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임종빈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출근길, 지하철을 기다리며 뉴스 검색을 하고, 카페에서는 친구들과 SNS를 확인합니다.

근무 시간에도 틈틈이 업무 지시를 확인하느라 스마트폰을 놓지 못합니다.

<인터뷰> 임지혜(경기도 고양시) : "심심할 때마다 휴대폰을 습관적으로 보게 되는 것 같고요. 업무상으로도 필요할 경우에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엑스레이 사진을 보니 목뼈가 거의 일자로 펴져 있는 이른바 '거북목 증후군'입니다.

임 씨와 같은 거북목 증후군 환자는 지난 5년 사이 2배 가까이 늘었습니다.

거북목 증후군에 걸려 고개가 1센티미터 앞으로 빠질 때마다 목뼈엔 2~3킬로그램의 하중이 더 생깁니다.

불안정한 자세가 지속되면, 하중은 최대 15킬로그램까지 늘어납니다.

이 때문에 목 디스크가 파열되거나 심하면 척추 변형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녹취> 장호열(건강보험 일산병원 신경외과 교수) : "디스크가 눌려서 옆으로, 뒤로 빠져나오는 디스크 탈출증, 경추 디스크 탈출증이 돼서 팔이 저리거나 목 디스크 수술을 하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스마트폰을 쓸 때는 고개를 들어 귀와 어깨선이 일직선이 되도록 유지한 채 눈높이에서 사용해야 거북목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또, 목 관절이 경직되지 않도록, 틈틈이 스트레칭을 해주는 게 좋습니다.

KBS 뉴스 임종빈입니다.
  • ‘거북목 증후군’ 5년새 2배 ↑…방치하면 디스크
    • 입력 2016.10.19 (19:20)
    • 수정 2016.10.19 (19:43)
    뉴스 7
‘거북목 증후군’ 5년새 2배 ↑…방치하면 디스크
<앵커 멘트>

고개를 숙인 채 스마트폰을 계속 보다 보면 목뼈가 휘어지면서 머리가 앞으로 튀어나오는 '거북목 증후군'에 걸릴 수 있습니다.

최근 4년 동안 환자가 2배나 늘었고 특히 청소년보다 성인들의 증가세가 더 가팔랐는데 방치하면 디스크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임종빈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출근길, 지하철을 기다리며 뉴스 검색을 하고, 카페에서는 친구들과 SNS를 확인합니다.

근무 시간에도 틈틈이 업무 지시를 확인하느라 스마트폰을 놓지 못합니다.

<인터뷰> 임지혜(경기도 고양시) : "심심할 때마다 휴대폰을 습관적으로 보게 되는 것 같고요. 업무상으로도 필요할 경우에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엑스레이 사진을 보니 목뼈가 거의 일자로 펴져 있는 이른바 '거북목 증후군'입니다.

임 씨와 같은 거북목 증후군 환자는 지난 5년 사이 2배 가까이 늘었습니다.

거북목 증후군에 걸려 고개가 1센티미터 앞으로 빠질 때마다 목뼈엔 2~3킬로그램의 하중이 더 생깁니다.

불안정한 자세가 지속되면, 하중은 최대 15킬로그램까지 늘어납니다.

이 때문에 목 디스크가 파열되거나 심하면 척추 변형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녹취> 장호열(건강보험 일산병원 신경외과 교수) : "디스크가 눌려서 옆으로, 뒤로 빠져나오는 디스크 탈출증, 경추 디스크 탈출증이 돼서 팔이 저리거나 목 디스크 수술을 하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스마트폰을 쓸 때는 고개를 들어 귀와 어깨선이 일직선이 되도록 유지한 채 눈높이에서 사용해야 거북목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또, 목 관절이 경직되지 않도록, 틈틈이 스트레칭을 해주는 게 좋습니다.

KBS 뉴스 임종빈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