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의 김보름이 24일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매스스타트에서 은메달을...
‘감격도시’ 평창의 17일…최고의 순간 톱 5
“이 감동, 실화?” 17일의 평창 드라마…최고 명장면 톱5!
대한민국 선수단이 역대 동계올림픽 사상 최다 메달을 차지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비인기종목'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법원 ‘16kg 학대 소녀’ 아버지 친권 박탈
입력 2016.10.19 (19:29) | 수정 2016.10.19 (19:40)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법원 ‘16kg 학대 소녀’ 아버지 친권 박탈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인천가정법원 가사1부는 자신의 딸을 집에 가두고 굶기는 등 상습적으로 학대한 혐의가 인정돼 징역 10년을 선고받은 33살 남성의 친권을 박탈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12살인 해당 남성의 딸은 지난해 12월 16킬로그램에 불과한 앙상한 모습으로 반바지를 입은 채 집을 탈출해 수퍼마켓에서 과자를 훔치다 발견되면서 학대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 법원 ‘16kg 학대 소녀’ 아버지 친권 박탈
    • 입력 2016.10.19 (19:29)
    • 수정 2016.10.19 (19:40)
    뉴스 7
법원 ‘16kg 학대 소녀’ 아버지 친권 박탈
인천가정법원 가사1부는 자신의 딸을 집에 가두고 굶기는 등 상습적으로 학대한 혐의가 인정돼 징역 10년을 선고받은 33살 남성의 친권을 박탈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12살인 해당 남성의 딸은 지난해 12월 16킬로그램에 불과한 앙상한 모습으로 반바지를 입은 채 집을 탈출해 수퍼마켓에서 과자를 훔치다 발견되면서 학대 사실이 드러났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