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日 탄광에까지 조선여성 동원…“산업위안부 4~5천 명 추정”
日 탄광에까지 조선여성 동원…“산업위안부 4~5천 명 추정”
태평양 전쟁 말기, 일본의 탄광 등에는 탄광 근로자들을 대상으로 한 위안소도 상당수...
‘유령역’에서 ‘벙커’까지…베일 벗은 비밀 지하공간
‘유령역’에서 ‘벙커’까지…베일 벗은 비밀 지하공간
서울 시내 곳곳에 있는 비밀 지하공간 3곳이 보수공사를 마치고, 일반에 공개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安, 우병우·최순실 의혹 비판…."나라를 개인 재산처럼”
입력 2016.10.19 (19:50) 인터넷 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가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과 최순실씨 등을 둘러싼 의혹을 거론하며 "대한민국이 누가 만든 나라인데 저렇게 개인 재산처럼 하고 있나" 라고 비판했다.

19일(오늘) 안 전 대표는 서울 마포구 당사에서 열린 온국민방송 종합SNS미디어 전문가 과정 제2기 입학식에서 "정말 말도 안 되는 일들이 벌어지고 있고 도저히 상식적으로 이해되지 않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전 대표는 "그런데도 거기에 대해 어떤 잘못을 했다고 사과를 하거나 그런 것들도 전혀 없이 오히려 더 당당하다" 며 "이런 모습들 때문에 국민은 더 분노하게 되고 내년이 되면 그 분노가 폭발해서 정말 엄청난 변화들을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 安, 우병우·최순실 의혹 비판…."나라를 개인 재산처럼”
    • 입력 2016.10.19 (19:50)
    인터넷 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가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과 최순실씨 등을 둘러싼 의혹을 거론하며 "대한민국이 누가 만든 나라인데 저렇게 개인 재산처럼 하고 있나" 라고 비판했다.

19일(오늘) 안 전 대표는 서울 마포구 당사에서 열린 온국민방송 종합SNS미디어 전문가 과정 제2기 입학식에서 "정말 말도 안 되는 일들이 벌어지고 있고 도저히 상식적으로 이해되지 않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전 대표는 "그런데도 거기에 대해 어떤 잘못을 했다고 사과를 하거나 그런 것들도 전혀 없이 오히려 더 당당하다" 며 "이런 모습들 때문에 국민은 더 분노하게 되고 내년이 되면 그 분노가 폭발해서 정말 엄청난 변화들을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