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친노 대모’ 한명숙 출소…향후 행보 주목
‘친노 대모’ 한명숙 출소…향후 행보 주목
■ '친노의 대모' 한명숙 전 국무총리 2년 만의 만기출소23일 새벽 5시, 의정부교도소 앞은 플래카드와 노란 풍선들로 가득찼다...
옥상에 찍힌 총자국, 80년 택시운전사 송강호가 본 진실은…
옥상에 찍힌 총자국, 80년 택시운전사 송강호가 본 진실은…
문재인 대통령이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관련해 23일 특별 진상 조사를 지시한 것은 두 가지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주요뉴스] “가공육이 편두통 원인될 수 있다”
입력 2016.10.19 (20:32)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가공육이 편두통 원인될 수 있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미국에선 베이컨, 소시지와 같은 가공육이 편두통을 일으키는 요인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미 캘리포니아대 의대는 가공육에 보존제로 다량 함유되는 질산염이 편두통과 연관있다는 분석을 과학전문지 '엔시스템즈'에 발표했는데요.

질산염은 구강에 서식하는 특정 박테리아에 의해 아질산염으로 바뀌고 혈류를 타고 돌다 산화질소로 전환되는데, 이 산화질소는 심혈관 건강에는 도움을 주지만 부작용으로 심한 편두통을 일으킬 수 있다는 분석입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가공육이 편두통 원인될 수 있다”
    • 입력 2016.10.19 (20:32)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가공육이 편두통 원인될 수 있다”
미국에선 베이컨, 소시지와 같은 가공육이 편두통을 일으키는 요인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미 캘리포니아대 의대는 가공육에 보존제로 다량 함유되는 질산염이 편두통과 연관있다는 분석을 과학전문지 '엔시스템즈'에 발표했는데요.

질산염은 구강에 서식하는 특정 박테리아에 의해 아질산염으로 바뀌고 혈류를 타고 돌다 산화질소로 전환되는데, 이 산화질소는 심혈관 건강에는 도움을 주지만 부작용으로 심한 편두통을 일으킬 수 있다는 분석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