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음주운전 수치 살짝 넘었는데 징역형…이유는?
음주운전 수치 살짝 넘었는데 징역형…이유는?
지난해 4월, 서울 서대문구의 한 도로. 경찰이 한 승용차를 멈춰 세웠다. 운전자는 42살 성 모 씨...
훈민정음 해례본이 뭐길래…1조원 가치 있나?
훈민정음 해례본이 뭐길래…1조원 가치 있나?
오는 4월 12일 재보궐 선거에 유일하게 국회의원 선거가 치러지는 곳이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주요뉴스] 쇼핑하던 엄마 몰래 아기 납치하려던 남성
입력 2016.10.19 (20:33)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쇼핑하던 엄마 몰래 아기 납치하려던 남성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아기를 쇼핑카트에 앉혀 둔 여성이 물건을 고르는 사이 한 남성이 다가와 아기를 조용히 안고 가려합니다.

이 남성은 여성과 아기와는 전혀 연관이 없는 사람인데요.

아기 엄마는 당시 납치범이란 의심을 하지 못해 남성을 내버려둔 자신에게 화가 난다면서 SNS에 남성을 찾는 것을 도와달라고 호소했습니다.

<녹취> 플로렌스 모노어(엄마) : "'엄마가 못 봤다면 데려가 버렸을텐데' 이렇게 이상할 말을 했어요."

신고를 접수한 미국 휴스턴 경찰은 문제의 남성을 찾아냈고, 납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CCTV 를 분석하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쇼핑하던 엄마 몰래 아기 납치하려던 남성
    • 입력 2016.10.19 (20:33)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쇼핑하던 엄마 몰래 아기 납치하려던 남성
아기를 쇼핑카트에 앉혀 둔 여성이 물건을 고르는 사이 한 남성이 다가와 아기를 조용히 안고 가려합니다.

이 남성은 여성과 아기와는 전혀 연관이 없는 사람인데요.

아기 엄마는 당시 납치범이란 의심을 하지 못해 남성을 내버려둔 자신에게 화가 난다면서 SNS에 남성을 찾는 것을 도와달라고 호소했습니다.

<녹취> 플로렌스 모노어(엄마) : "'엄마가 못 봤다면 데려가 버렸을텐데' 이렇게 이상할 말을 했어요."

신고를 접수한 미국 휴스턴 경찰은 문제의 남성을 찾아냈고, 납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CCTV 를 분석하고 있습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