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野 집중 공세 3인…핵심 의혹은?
野 집중 공세 3인…핵심 의혹은?
 송영무 국방부 장관 후보자는 국방과학연구원 근무 시절 한 법무법인 일을 겸직하면서 자문료로 33개월 동안 매월 3천만 원씩을 받았습니다. 송 후보자는...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암 투병기를 블로그에 공개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운전사에 뺨 맞고, 사진사에 눈 흘긴다?
입력 2016.10.19 (20:44)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운전사에 뺨 맞고, 사진사에 눈 흘긴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이번엔 러시아 우파시의 한 도롭니다.

구형 웨딩카 앞에서 예비 부부가 웨딩 촬영이 한창인데요.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깨듯, 웨딩카가 갑자기 후진하더니 신부의 웨딩드레스 자락을 찢어버리고 맙니다.

신랑은 드레스자락을 찾으러 가고, 무슨 영문인지 모르게 운전자는 쌩~ 자리를 뜨는데요.

웨딩 촬영을 망친 건 운전기사인데, 신부는 엉뚱하게도 애먼 사진사에게 화풀이를 합니다.

이 황당한 상황에 조작이 아니냔 반응도 나오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운전사에 뺨 맞고, 사진사에 눈 흘긴다?
    • 입력 2016.10.19 (20:44)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운전사에 뺨 맞고, 사진사에 눈 흘긴다?
이번엔 러시아 우파시의 한 도롭니다.

구형 웨딩카 앞에서 예비 부부가 웨딩 촬영이 한창인데요.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깨듯, 웨딩카가 갑자기 후진하더니 신부의 웨딩드레스 자락을 찢어버리고 맙니다.

신랑은 드레스자락을 찾으러 가고, 무슨 영문인지 모르게 운전자는 쌩~ 자리를 뜨는데요.

웨딩 촬영을 망친 건 운전기사인데, 신부는 엉뚱하게도 애먼 사진사에게 화풀이를 합니다.

이 황당한 상황에 조작이 아니냔 반응도 나오고 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