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이 시각 세월호…온전히 모습 드러내고 출발 준비 중
[영상] 세월호, 온전히 모습 드러내고 출발 준비 중
3년 동안 깊은 바다에 잠겨있던 세월호가 마침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현재 세월호는...
[특파원리포트] 세계 최대 ‘인공 태양’…알루미늄도 녹인다
세계 최대 ‘인공 태양’…알루미늄도 녹인다
빛이 쏟아졌다. 그러자 두께 8센티미터의 알루미늄 합판도 버티지 못했다. 흐물흐물 녹기 시작했다. 그렇게 녹아 내린 알루미늄은 액체가 되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자동차의 강슛!…굴착기 “난 거미손”
입력 2016.10.19 (20:45)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자동차의 강슛!…굴착기 “난 거미손”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스케일도, 선수도 특별한 축구 경기가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미국 뉴욕에서 열린 별난 대회 현장으로 바로 가보시죠!

<리포트>

선수는 사람이 아닌 자동차 10대!

여기에 골키퍼로 나선 건? 덩치 큰 굴착기입니다.

축구공은 지름이 2.4미터!

축구장 면적은 상상이 가시죠?

자동차 여러 대가 서로 부딪히지 않고 공을 드리블하는가 하면 슛을 날리는데!

굴착기는 이걸 또 막아내며 골문을 철통방어합니다.

웬만한 축구 경기 못지 않게 박진감 넘치는 이 대회는 올해로 3회를 맞았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자동차의 강슛!…굴착기 “난 거미손”
    • 입력 2016.10.19 (20:45)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자동차의 강슛!…굴착기 “난 거미손”
<앵커 멘트>

스케일도, 선수도 특별한 축구 경기가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미국 뉴욕에서 열린 별난 대회 현장으로 바로 가보시죠!

<리포트>

선수는 사람이 아닌 자동차 10대!

여기에 골키퍼로 나선 건? 덩치 큰 굴착기입니다.

축구공은 지름이 2.4미터!

축구장 면적은 상상이 가시죠?

자동차 여러 대가 서로 부딪히지 않고 공을 드리블하는가 하면 슛을 날리는데!

굴착기는 이걸 또 막아내며 골문을 철통방어합니다.

웬만한 축구 경기 못지 않게 박진감 넘치는 이 대회는 올해로 3회를 맞았습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