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해적선이 뒤따라 오고 있다는 연락을 끝으로 통신이 두절된 선박 서현 389호를 구하기 위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계좌내역 확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
법무부와 검찰의 합동감찰반이 이른바 '돈 봉투 만찬 사건' 참석자 전원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자동차의 강슛!…굴착기 “난 거미손”
입력 2016.10.19 (20:45)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자동차의 강슛!…굴착기 “난 거미손”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스케일도, 선수도 특별한 축구 경기가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미국 뉴욕에서 열린 별난 대회 현장으로 바로 가보시죠!

<리포트>

선수는 사람이 아닌 자동차 10대!

여기에 골키퍼로 나선 건? 덩치 큰 굴착기입니다.

축구공은 지름이 2.4미터!

축구장 면적은 상상이 가시죠?

자동차 여러 대가 서로 부딪히지 않고 공을 드리블하는가 하면 슛을 날리는데!

굴착기는 이걸 또 막아내며 골문을 철통방어합니다.

웬만한 축구 경기 못지 않게 박진감 넘치는 이 대회는 올해로 3회를 맞았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자동차의 강슛!…굴착기 “난 거미손”
    • 입력 2016.10.19 (20:45)
    • 수정 2016.10.19 (21:05)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자동차의 강슛!…굴착기 “난 거미손”
<앵커 멘트>

스케일도, 선수도 특별한 축구 경기가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미국 뉴욕에서 열린 별난 대회 현장으로 바로 가보시죠!

<리포트>

선수는 사람이 아닌 자동차 10대!

여기에 골키퍼로 나선 건? 덩치 큰 굴착기입니다.

축구공은 지름이 2.4미터!

축구장 면적은 상상이 가시죠?

자동차 여러 대가 서로 부딪히지 않고 공을 드리블하는가 하면 슛을 날리는데!

굴착기는 이걸 또 막아내며 골문을 철통방어합니다.

웬만한 축구 경기 못지 않게 박진감 넘치는 이 대회는 올해로 3회를 맞았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