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친노 대모’ 한명숙 출소…향후 행보 주목
‘친노 대모’ 한명숙 출소…향후 행보 주목
■ '친노의 대모' 한명숙 전 국무총리 2년 만의 만기출소23일 새벽 5시, 의정부교도소 앞은 플래카드와 노란 풍선들로 가득찼다...
옥상에 찍힌 총자국, 80년 택시운전사 송강호가 본 진실은…
옥상에 찍힌 총자국, 80년 택시운전사 송강호가 본 진실은…
문재인 대통령이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관련해 23일 특별 진상 조사를 지시한 것은 두 가지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터키 이스탄불·남동부 등 ‘IS 테러’ 주의보
입력 2016.10.19 (20:59) 인터넷 뉴스
터키 최대도시 이스탄불과 수도 앙카라, 남동부 등에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 테러 주의보가 내려졌다.

19일 터키 주재 한국 공관에 따르면 터키 국가정보청(MIT)은 전날 터키 5개 주의 공공시설을 겨냥한 IS 테러 모의 첩보를 입수했다고 각 주정부에 공지했다. 테러 가능성이 제기된 지역은 이스탄불, 앙카라, 가지안테프, 안탈리아, 이즈미르 등 5곳이다.

국가정보청은 는 항공기를 비롯한 대중교통수단을 공격 목표물로 예상했다.

앙카라주정부는 정보당국의 테러 주의보를 이유로 다음달까지 거리행진과 집회를 금지했다.

앞서 이달 16일 남동부 가지안테프에서 경찰의 대테러 작전 중 IS 조직원으로 의심을 받은 용의자가 자폭해 경찰관 3명이 사망했다.
  • 터키 이스탄불·남동부 등 ‘IS 테러’ 주의보
    • 입력 2016.10.19 (20:59)
    인터넷 뉴스
터키 최대도시 이스탄불과 수도 앙카라, 남동부 등에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 테러 주의보가 내려졌다.

19일 터키 주재 한국 공관에 따르면 터키 국가정보청(MIT)은 전날 터키 5개 주의 공공시설을 겨냥한 IS 테러 모의 첩보를 입수했다고 각 주정부에 공지했다. 테러 가능성이 제기된 지역은 이스탄불, 앙카라, 가지안테프, 안탈리아, 이즈미르 등 5곳이다.

국가정보청은 는 항공기를 비롯한 대중교통수단을 공격 목표물로 예상했다.

앙카라주정부는 정보당국의 테러 주의보를 이유로 다음달까지 거리행진과 집회를 금지했다.

앞서 이달 16일 남동부 가지안테프에서 경찰의 대테러 작전 중 IS 조직원으로 의심을 받은 용의자가 자폭해 경찰관 3명이 사망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