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두 남자의 두 번째 인생 “공포의 순간에 깨달은 것은…”
두 남자의 두 번째 인생 “공포의 순간에 깨달은 것은…”
골든게이트 브릿지를 배경으로 마치 오래된 친구처럼 아니면 여행객처럼 다정히 얘기를 나누고...
‘똥학교’ 놀림받던 부산 대변초등학교 이름 바뀐다
‘똥학교’ 놀림받던 부산 대변초등학교 이름 바뀐다
지난 2월 부산의 한 초등학교 부학생회장 선거에 출마한 5학년 어린이의 공약이 큰 화제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최경희 이화여대 총장 사임…‘특혜’ 의혹은 부인
입력 2016.10.19 (21:16) | 수정 2016.10.19 (22:01)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최경희 이화여대 총장 사임…‘특혜’ 의혹은 부인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순실씨 딸 특혜 의혹 등으로 학내에서 퇴진 요구를 받아 온 최경희 이화여대 총장이 오늘(19일) 사임했습니다.

특혜는 없었다고 거듭 밝혔습니다.

김민지 기자입니다.

<리포트>

이화여대 최경희 총장이 전격 사임했습니다.

학생들이 평생교육단과대학 설립에 반대하며 본관에서 점거 농성을 시작된지 83일 만입니다.

최 총장은 보도자료를 통해 "더 이상 분열의 길에 서지 않기 위해서 총장직 사임을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최순실 씨의 딸 정 모씨를 둘러싼 각종 특혜 의혹에 대해서는 "입시와 학사관리에 있어서 특혜는 없었고 있을 수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학사문란 책임져라"

총장이 사임을 발표한 뒤에도 교수협의회 소속 교수 150여 명은 예정대로 시위를 열었습니다.

<녹취> 김혜숙(이화여대 교수협의회장) : "이 학생들에게 심심한 감사와 또한 이 학생들에게 승리의 뜻을 전하게 된 것을 굉장히 기쁘게 생각합니다."

또 시위에 참여한 학생들에게 불이익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녹취> "(교수님) 감사합니다."

본관 점거 중인 학생들은 최 총장의 사임이 공식적으로 처리되기 전까지 계속 농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민지입니다.
  • 최경희 이화여대 총장 사임…‘특혜’ 의혹은 부인
    • 입력 2016.10.19 (21:16)
    • 수정 2016.10.19 (22:01)
    뉴스 9
최경희 이화여대 총장 사임…‘특혜’ 의혹은 부인
<앵커 멘트>

최순실씨 딸 특혜 의혹 등으로 학내에서 퇴진 요구를 받아 온 최경희 이화여대 총장이 오늘(19일) 사임했습니다.

특혜는 없었다고 거듭 밝혔습니다.

김민지 기자입니다.

<리포트>

이화여대 최경희 총장이 전격 사임했습니다.

학생들이 평생교육단과대학 설립에 반대하며 본관에서 점거 농성을 시작된지 83일 만입니다.

최 총장은 보도자료를 통해 "더 이상 분열의 길에 서지 않기 위해서 총장직 사임을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최순실 씨의 딸 정 모씨를 둘러싼 각종 특혜 의혹에 대해서는 "입시와 학사관리에 있어서 특혜는 없었고 있을 수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학사문란 책임져라"

총장이 사임을 발표한 뒤에도 교수협의회 소속 교수 150여 명은 예정대로 시위를 열었습니다.

<녹취> 김혜숙(이화여대 교수협의회장) : "이 학생들에게 심심한 감사와 또한 이 학생들에게 승리의 뜻을 전하게 된 것을 굉장히 기쁘게 생각합니다."

또 시위에 참여한 학생들에게 불이익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녹취> "(교수님) 감사합니다."

본관 점거 중인 학생들은 최 총장의 사임이 공식적으로 처리되기 전까지 계속 농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민지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