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문체부 2차 물갈이…“민정수석실 주도”
[단독] 문체부 2차 물갈이…“민정수석실 주도”
올해 3월 초,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실에 청와대로부터 국과장급 5명의 명단이 전달됐습니다. 이들을...
한국 대통령 이름 묻자 퇴장한 英 외교장관
한국 대통령 이름 묻자 퇴장한 英 외교장관
영국 외교장관이 생방송 도중 한국 대통령의 이름을 질문받게 되자 당황하며 퇴장했다.보리스 존슨 영국 외교장관은 영국 스카이뉴스의 프로그램...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외교당국자 “윤병세,2007년 인권결의안에 찬성”
입력 2016.10.19 (23:56) 인터넷 뉴스
정부가 2007년 유엔 북한인권결의안에 기권한 경위를 두고 '송민순 전 장관 회고록 공방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윤병세 외교부장관이 당시 찬성 입장을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당시 청와대 통일외교안보정책 수석비서관이었던 윤 장관이, 유엔 인권결의안 표결 관련 회의에 참석하였던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결의안에 찬성 입장을 표명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윤 장관이 그동안 이같은사실을 공개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현직 각료가 나서서 언급하는 것이 신중하지 않은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장관은 2006년 12월부터 2008년까지 통일외교안보정책 수석비서관을 지냈다.

이 당국자는 윤 장관이 당시 결의안 관련회의에 참석했다는 일부 언론보도가 나오자 언론에 자청해 이같이 해명했다.
  • 외교당국자 “윤병세,2007년 인권결의안에 찬성”
    • 입력 2016.10.19 (23:56)
    인터넷 뉴스
정부가 2007년 유엔 북한인권결의안에 기권한 경위를 두고 '송민순 전 장관 회고록 공방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윤병세 외교부장관이 당시 찬성 입장을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당시 청와대 통일외교안보정책 수석비서관이었던 윤 장관이, 유엔 인권결의안 표결 관련 회의에 참석하였던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결의안에 찬성 입장을 표명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윤 장관이 그동안 이같은사실을 공개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현직 각료가 나서서 언급하는 것이 신중하지 않은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장관은 2006년 12월부터 2008년까지 통일외교안보정책 수석비서관을 지냈다.

이 당국자는 윤 장관이 당시 결의안 관련회의에 참석했다는 일부 언론보도가 나오자 언론에 자청해 이같이 해명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