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아기 노출도 안돼”…만화 검열의 흑역사
“아기 노출도 안돼”…만화 검열의 흑역사
기저귀를 차고 태어난 쌍둥이의 등장여기 한날한시에 태어난 쌍둥이가 있습니다. 태어나자마자 어머니를 볼 수 없는 기구한 운명이네요...
[특파원리포트]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문재인 대통령의 러시아 특사인 송영길 의원이 24일 모스크바 크렘린 궁에서 푸틴 대통령을 만나 북핵 문제 등...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외교당국자 “윤병세,2007년 인권결의안에 찬성”
입력 2016.10.19 (23:56) 인터넷 뉴스
정부가 2007년 유엔 북한인권결의안에 기권한 경위를 두고 '송민순 전 장관 회고록 공방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윤병세 외교부장관이 당시 찬성 입장을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당시 청와대 통일외교안보정책 수석비서관이었던 윤 장관이, 유엔 인권결의안 표결 관련 회의에 참석하였던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결의안에 찬성 입장을 표명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윤 장관이 그동안 이같은사실을 공개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현직 각료가 나서서 언급하는 것이 신중하지 않은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장관은 2006년 12월부터 2008년까지 통일외교안보정책 수석비서관을 지냈다.

이 당국자는 윤 장관이 당시 결의안 관련회의에 참석했다는 일부 언론보도가 나오자 언론에 자청해 이같이 해명했다.
  • 외교당국자 “윤병세,2007년 인권결의안에 찬성”
    • 입력 2016.10.19 (23:56)
    인터넷 뉴스
정부가 2007년 유엔 북한인권결의안에 기권한 경위를 두고 '송민순 전 장관 회고록 공방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윤병세 외교부장관이 당시 찬성 입장을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당시 청와대 통일외교안보정책 수석비서관이었던 윤 장관이, 유엔 인권결의안 표결 관련 회의에 참석하였던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결의안에 찬성 입장을 표명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윤 장관이 그동안 이같은사실을 공개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현직 각료가 나서서 언급하는 것이 신중하지 않은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장관은 2006년 12월부터 2008년까지 통일외교안보정책 수석비서관을 지냈다.

이 당국자는 윤 장관이 당시 결의안 관련회의에 참석했다는 일부 언론보도가 나오자 언론에 자청해 이같이 해명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