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일본에서 한 말기 암 환자가, 살아오면서 신세를 졌던 사람들과 마지막 만남을 갖고 싶다며 신문에 광고를...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 명물 ‘블루보틀’ , 커피계 ‘제3의 물결’ ?구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우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총격 사망 김창호 경위…“평소 솔선수범” 평가
입력 2016.10.20 (00:16) | 수정 2016.10.20 (10:10) 인터넷 뉴스
총격 사망 김창호 경위…“평소 솔선수범” 평가
어제 서울 도심에서 벌어진 40대 남성과의 총격전에서 숨진 김창호(54) 경위는 모범공무원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등 평소 솔선수범했던 경찰관이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 관계자는 "이번 사건도 후배와 함께 출동했지만 먼저 내려 대응하다가 순직했다"고 말했다.

서울 강북경찰서 번동파출소 소속인 김 경위는 1962년 충북에서 태어나 1989년 순경으로 경찰 생활을 시작했다. 2005년 경위로 승진했고, 지난 2월 번동파출소에 배치됐다.

지난 2015년 모범공무원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등 27년의 경찰 생활 동안 총 24회의 수상 경력을 가진 모범 경찰관이었다.

김 경위는 어제 저녁 6시 반쯤, 서울 강북구 오패산 터널 근처에서 사제총을 들고 대치하던 성 모(47) 씨가 쏜 총에 맞은 뒤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1시간 만에 끝내 숨졌다.
  • 총격 사망 김창호 경위…“평소 솔선수범” 평가
    • 입력 2016.10.20 (00:16)
    • 수정 2016.10.20 (10:10)
    인터넷 뉴스
총격 사망 김창호 경위…“평소 솔선수범” 평가
어제 서울 도심에서 벌어진 40대 남성과의 총격전에서 숨진 김창호(54) 경위는 모범공무원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등 평소 솔선수범했던 경찰관이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 관계자는 "이번 사건도 후배와 함께 출동했지만 먼저 내려 대응하다가 순직했다"고 말했다.

서울 강북경찰서 번동파출소 소속인 김 경위는 1962년 충북에서 태어나 1989년 순경으로 경찰 생활을 시작했다. 2005년 경위로 승진했고, 지난 2월 번동파출소에 배치됐다.

지난 2015년 모범공무원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 등 27년의 경찰 생활 동안 총 24회의 수상 경력을 가진 모범 경찰관이었다.

김 경위는 어제 저녁 6시 반쯤, 서울 강북구 오패산 터널 근처에서 사제총을 들고 대치하던 성 모(47) 씨가 쏜 총에 맞은 뒤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1시간 만에 끝내 숨졌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