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인도판 ‘마마무’ 등장…인도, K-POP 열기 언제까지
인도판 ‘마마무’ 등장…인도, K-POP 열기 언제까지
"입상한 팀들은 좀 더 노력하면 인도에서 한국 아이돌의 춤을 인도인들에게 가르치는 강사가...
[취재후]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은 수은덩어리?... 불안한 엄마들먹거리에 가장 민감한 사람들, 바로 아이를 키우는 엄마들일 겁니다. 특히 아이가 어릴수록 엄마들은 식재료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세계 최대 두바이공항 “탑승 전 ‘갤노트7’ 압수”
입력 2016.10.20 (00:41) | 수정 2016.10.20 (13:21) 인터넷 뉴스
세계 최대 두바이공항 “탑승 전 ‘갤노트7’ 압수”
이용 승객수 기준 세계 최대 공항인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국제공항은 현지시간 19일 공항을 이륙하는 모든 항공기의 탑승객은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7을 휴대하면 안 된다고 밝혔다.

두바이국제공항은 "여러 항공 관련 기구의 권고에 따라 안전성에 우려가 있는 스마트폰 갤럭시노트7을 휴대하고 비행기를 타면 안 된다"며 "탑승 전 (검색 중 발견되면) 압수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공항 측은 갤럭시노트7의 배터리가 폭발 우려가 제기된 만큼 이 제품을 갖고 공항 안으로 들어오지 말라고 이용객에 당부했다. 이런 조치는 두바이국제공항(DXB) 뿐 아니라 신공항인 두바이월드센터에도 적용된다.
  • 세계 최대 두바이공항 “탑승 전 ‘갤노트7’ 압수”
    • 입력 2016.10.20 (00:41)
    • 수정 2016.10.20 (13:21)
    인터넷 뉴스
세계 최대 두바이공항 “탑승 전 ‘갤노트7’ 압수”
이용 승객수 기준 세계 최대 공항인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국제공항은 현지시간 19일 공항을 이륙하는 모든 항공기의 탑승객은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7을 휴대하면 안 된다고 밝혔다.

두바이국제공항은 "여러 항공 관련 기구의 권고에 따라 안전성에 우려가 있는 스마트폰 갤럭시노트7을 휴대하고 비행기를 타면 안 된다"며 "탑승 전 (검색 중 발견되면) 압수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공항 측은 갤럭시노트7의 배터리가 폭발 우려가 제기된 만큼 이 제품을 갖고 공항 안으로 들어오지 말라고 이용객에 당부했다. 이런 조치는 두바이국제공항(DXB) 뿐 아니라 신공항인 두바이월드센터에도 적용된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