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스페셜] 전기를 냉장고에 넣는 시대가 왔다
[스페셜] 전기를 냉장고에 넣는 시대가 왔다
냉장고에 음식을 보관하듯, 전기를 보관하는 게 바로 '전장고(전기+저장고)'. 태양광 발전기 등으로 자체...
[영상] 박근혜 영장실질심사 출석…묵묵부답
[영상] 박근혜 영장실질심사 출석…묵묵부답
뇌물수수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박근혜 전 대통령이 오늘(30일) 10시 20분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ICC, ‘증언 방해’ 전 민주콩고 부통령 유죄 선고
입력 2016.10.20 (01:06) | 수정 2016.10.20 (13:43) 인터넷 뉴스
ICC, ‘증언 방해’ 전 민주콩고 부통령 유죄 선고
국제형사재판소(ICC)는 19일 장-피에르 벰바(53) 전 콩고민주공화국(민주콩고) 부통령과 그의 법률팀 4명의 증언방해 혐의에 대해 유죄를 선고했다.

이들은 ICC의 벰바 전 부통령에 대한 반인도 범죄와 전쟁범죄 혐의 재판에서 처벌을 면하기 위해 적어도 14명의 증인에게 뇌물을 주고 거짓으로 증언하도록 시도한 혐의로 기소됐다. ICC가 법정의 실현을 방해하려는 혐의에 대해 유죄를 선고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베르트람 슈미트 재판관은 "전 세계 어느 법률 체제도 증인에게 뇌물을 주고, 거짓 증언을 하도록 유도하는 것을 용인하지 않는다"면서 "오늘 판결은 ICC가 재판 절차를 방해하거나 무산시키려는 것을 절대 용납하지 않는다는 강력한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ICC는 지난 6월 22일 중앙아프리카공화국(중아공)에서 지난 2002∼2003년에 자행된 대량 학살과 조직적 강간 등을 지시한 책임을 물어 벰바 전 부통령에게 반인도 범죄와 전쟁범죄 혐의로 징역 18년을 선고했고 벰바 전 부통령은 이에 불복해 항소했다.

  • ICC, ‘증언 방해’ 전 민주콩고 부통령 유죄 선고
    • 입력 2016.10.20 (01:06)
    • 수정 2016.10.20 (13:43)
    인터넷 뉴스
ICC, ‘증언 방해’ 전 민주콩고 부통령 유죄 선고
국제형사재판소(ICC)는 19일 장-피에르 벰바(53) 전 콩고민주공화국(민주콩고) 부통령과 그의 법률팀 4명의 증언방해 혐의에 대해 유죄를 선고했다.

이들은 ICC의 벰바 전 부통령에 대한 반인도 범죄와 전쟁범죄 혐의 재판에서 처벌을 면하기 위해 적어도 14명의 증인에게 뇌물을 주고 거짓으로 증언하도록 시도한 혐의로 기소됐다. ICC가 법정의 실현을 방해하려는 혐의에 대해 유죄를 선고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베르트람 슈미트 재판관은 "전 세계 어느 법률 체제도 증인에게 뇌물을 주고, 거짓 증언을 하도록 유도하는 것을 용인하지 않는다"면서 "오늘 판결은 ICC가 재판 절차를 방해하거나 무산시키려는 것을 절대 용납하지 않는다는 강력한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ICC는 지난 6월 22일 중앙아프리카공화국(중아공)에서 지난 2002∼2003년에 자행된 대량 학살과 조직적 강간 등을 지시한 책임을 물어 벰바 전 부통령에게 반인도 범죄와 전쟁범죄 혐의로 징역 18년을 선고했고 벰바 전 부통령은 이에 불복해 항소했다.

경제타임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