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해적선이 뒤따라 오고 있다는 연락을 끝으로 통신이 두절된 선박 서현 389호를 구하기 위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계좌내역 확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
법무부와 검찰의 합동감찰반이 이른바 '돈 봉투 만찬 사건' 참석자 전원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WHO “아이티 콜레라 추가 신고 773건”
입력 2016.10.20 (03:43) | 수정 2016.10.20 (13:55) 인터넷 뉴스
WHO “아이티 콜레라 추가 신고 773건”
허리케인 매슈가 휩쓸고 지나간 아이티에서 콜레라 의심 증세 신고가 늘고 있지만 매슈의 영향인지는 아직 단정하기 어렵다고 세계보건기구(WHO)가 현지시간 19일 밝혔다.

장-뤽 퐁슬레 WHO 아이티 담당 대표는 아이티 정부 당국 통계를 인용해 이달 9일부터 15일 사이에 773건의 콜레라 의심 신고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매슈로 인해 콜레라 창궐이 우려되는 징후들이 있지만 샘플 테스트 결과만으로는 허리케인의 영향인지 확인하기를 어렵다며 재검사로 콜레라 확산 가능성을 판단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아이티는 2010년 대지진 때 만여 명이 콜레라로 숨졌다. 콜레라 양상 환자는 2011년 30만 명까지 늘었다가 최근 3만 명 아래로 내려갔다.

이달 4일 매슈가 상륙하기 전까지는 2만8천 명의 콜레라 환자가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 WHO “아이티 콜레라 추가 신고 773건”
    • 입력 2016.10.20 (03:43)
    • 수정 2016.10.20 (13:55)
    인터넷 뉴스
WHO “아이티 콜레라 추가 신고 773건”
허리케인 매슈가 휩쓸고 지나간 아이티에서 콜레라 의심 증세 신고가 늘고 있지만 매슈의 영향인지는 아직 단정하기 어렵다고 세계보건기구(WHO)가 현지시간 19일 밝혔다.

장-뤽 퐁슬레 WHO 아이티 담당 대표는 아이티 정부 당국 통계를 인용해 이달 9일부터 15일 사이에 773건의 콜레라 의심 신고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매슈로 인해 콜레라 창궐이 우려되는 징후들이 있지만 샘플 테스트 결과만으로는 허리케인의 영향인지 확인하기를 어렵다며 재검사로 콜레라 확산 가능성을 판단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아이티는 2010년 대지진 때 만여 명이 콜레라로 숨졌다. 콜레라 양상 환자는 2011년 30만 명까지 늘었다가 최근 3만 명 아래로 내려갔다.

이달 4일 매슈가 상륙하기 전까지는 2만8천 명의 콜레라 환자가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