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문체부 2차 물갈이…“민정수석실 주도”
[단독] 문체부 2차 물갈이…“민정수석실 주도”
올해 3월 초,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실에 청와대로부터 국과장급 5명의 명단이 전달됐습니다. 이들을...
한국 대통령 이름 묻자 퇴장한 英 외교장관
한국 대통령 이름 묻자 퇴장한 英 외교장관
영국 외교장관이 생방송 도중 한국 대통령의 이름을 질문받게 되자 당황하며 퇴장했다.보리스 존슨 영국 외교장관은 영국 스카이뉴스의 프로그램...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美국무-국방 “확장 억제 흔들림없이 보장”
입력 2016.10.20 (04:05) | 수정 2016.10.20 (14:05) 인터넷 뉴스
美국무-국방 “확장 억제 흔들림없이 보장”
미국의 존 케리 국무장관과 애슈턴 카터 국방장관은 현지시간 19일 흔들림 없는 확장 억제 제공 등 한국에 대한 확고한 방위 약속을 다시 한번 더 확인했다. 두 장관은 이날 워싱턴DC 미 국무부에서 열린 한미 외교·국방장관(2 2) 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혔다.

케리 장관은 "북한의 최근 핵실험과 반복된 탄도미사일 발사 시험은 역내 안정을 해치는 위협일 뿐만 아니라 유엔 안보리 결의를 노골적으로 위반하는 또 하나의 사례"라면서 "미국이 우리 자신을 방어하고, 또 한국을 포함해 동맹들에 약속한 안보 공약을 준수하는 데 필요한 모든 조치를 다할 것이라는 데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를 가능한 한 빨리 한국에 배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북한이 자신들의 위험한 행동에 대해 확실하게 대가를 치르도록 하기 위해 협력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고 역설했다.

카터 장관은 "한국에 대한 방위 약속은 흔들림 없다"면서 "이는 가용 가능한 모든 방위 능력에 의해 보장되는 확장억제 제공 약속을 포함한다"고 말했다. 특히 북한에 대해 "미국과 우리 동맹에 대한 어떤 공격도 물리칠 것이며, 또한 북한이 어떤 핵무기라도 사용할 경우 효과적이고 압도적인 대응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회의에서 두 장관과 우리 측 윤병세 외교부 장관, 한민구 국방부 장관은 확장억제 제공을 비롯한 북한의 핵과 미사일 도발 대응책을 집중적으로 협의했다.
  • 美국무-국방 “확장 억제 흔들림없이 보장”
    • 입력 2016.10.20 (04:05)
    • 수정 2016.10.20 (14:05)
    인터넷 뉴스
美국무-국방 “확장 억제 흔들림없이 보장”
미국의 존 케리 국무장관과 애슈턴 카터 국방장관은 현지시간 19일 흔들림 없는 확장 억제 제공 등 한국에 대한 확고한 방위 약속을 다시 한번 더 확인했다. 두 장관은 이날 워싱턴DC 미 국무부에서 열린 한미 외교·국방장관(2 2) 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혔다.

케리 장관은 "북한의 최근 핵실험과 반복된 탄도미사일 발사 시험은 역내 안정을 해치는 위협일 뿐만 아니라 유엔 안보리 결의를 노골적으로 위반하는 또 하나의 사례"라면서 "미국이 우리 자신을 방어하고, 또 한국을 포함해 동맹들에 약속한 안보 공약을 준수하는 데 필요한 모든 조치를 다할 것이라는 데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를 가능한 한 빨리 한국에 배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북한이 자신들의 위험한 행동에 대해 확실하게 대가를 치르도록 하기 위해 협력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고 역설했다.

카터 장관은 "한국에 대한 방위 약속은 흔들림 없다"면서 "이는 가용 가능한 모든 방위 능력에 의해 보장되는 확장억제 제공 약속을 포함한다"고 말했다. 특히 북한에 대해 "미국과 우리 동맹에 대한 어떤 공격도 물리칠 것이며, 또한 북한이 어떤 핵무기라도 사용할 경우 효과적이고 압도적인 대응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회의에서 두 장관과 우리 측 윤병세 외교부 장관, 한민구 국방부 장관은 확장억제 제공을 비롯한 북한의 핵과 미사일 도발 대응책을 집중적으로 협의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