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IMF ‘선진국 올리면서 한국 경제는 하향 조정’
IMF ‘선진국 올리면서 한국 경제는 하향 조정’
국제통화기금(IMF)가 올해 한국 성장률 전망치를 현행 3.0%에서 2%대로 하향 조정했다. 올해 선진국 평균성장률 전망치를 상향조정하면서 한국과 이탈리아...
‘귀한 몸’ 계란… 50년 만에 선물세트 등장
‘귀한 몸’ 계란… 50년 만에 선물세트 등장
최근 AI(조류인플루엔자)로 한 판에 만 원을 웃돌며 귀한 대접을 받고 있는 계란이 유통업계 사은품으로 나오는가 하면 선물세트로까지 등장했다. 먹을 것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케리 “차기 美 대통령, 北 위협에 초점 맞춰야”
입력 2016.10.20 (06:02) | 수정 2016.10.20 (08:28) 인터넷 뉴스
케리 “차기 美 대통령, 北 위협에 초점 맞춰야”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은 현지시간 19일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과 관련해 미국의 새 대통령은 북한 문제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밝혔다.

케리 장관은 이날 워싱턴DC 미 국무부에서 열린 '고위급 한미 외교 국방 확장억제 전략협의체 회의'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다음 달 대선에서 누가 새 대통령이 되든 우리가 직면한 가장 심각한 위협 중 하나인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초점을 맞춰야 하고, 또 그렇게 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또 "북한을 핵보유국으로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면서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을 지속하면 북한은 더욱 강력한 제재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 케리 “차기 美 대통령, 北 위협에 초점 맞춰야”
    • 입력 2016.10.20 (06:02)
    • 수정 2016.10.20 (08:28)
    인터넷 뉴스
케리 “차기 美 대통령, 北 위협에 초점 맞춰야”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은 현지시간 19일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과 관련해 미국의 새 대통령은 북한 문제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밝혔다.

케리 장관은 이날 워싱턴DC 미 국무부에서 열린 '고위급 한미 외교 국방 확장억제 전략협의체 회의'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다음 달 대선에서 누가 새 대통령이 되든 우리가 직면한 가장 심각한 위협 중 하나인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초점을 맞춰야 하고, 또 그렇게 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또 "북한을 핵보유국으로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면서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을 지속하면 북한은 더욱 강력한 제재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