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유명 천주교 신부가 여성 신도를 성추행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디지털광장] 뉴욕 시민 수천 명이 펼치는 ‘플래시몹’
입력 2016.10.20 (06:45) | 수정 2016.10.20 (07:31)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디지털광장] 뉴욕 시민 수천 명이 펼치는 ‘플래시몹’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KBS 디지털 뉴스의 생생한 이슈를 전해드리는 <디지털 광장>입니다.

반복되고 바쁜 일상에 지친 도시인들에게 작은 일탈을 통해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는 깜짝 이벤트가 뉴욕에서 펼쳤습니다.

<리포트>

맨해튼 남쪽 바다에 떠 있는 뉴욕의 명소 '거버너스 아일랜드'입니다.

단체 여행객들로 보이는 사람들!

갑자기 산책로를 따라 우르르 줄지어 이동하더니, 처음 보는 사람들에게 다가가 천연덕스럽게 하이파이브를 요청합니다.

엉뚱하면서도 유쾌함이 넘치는 이 현장은 일명 'mp3(엠피쓰리) 실험'이라고 불리는 '플래시몹' 이벤트인데요.

일상의 작은 일탈 속에서 즐거움을 찾기 위해 뉴욕의 한 유명 예술 단체가 시작한 연례행사로서 올해로 13번째를 맞이했다고 합니다.

미리 내려받은 MP3 음성 지령을 따라서 기상천외한 단체 행동을 벌이는 4천여 명의 시민 참가자들!

저마다 각양각색의 가발을 쓰고서 그 자리에 드러누워 낮잠 시간을 갖거나 준비한 비치볼을 동시에 공중으로 던지기도 합니다.

반복되는 도시 일상에서 벗어나 드넓은 야외에서 아주 색다른 파티를 즐기는 듯한 모습이네요
  • [디지털광장] 뉴욕 시민 수천 명이 펼치는 ‘플래시몹’
    • 입력 2016.10.20 (06:45)
    • 수정 2016.10.20 (07:31)
    뉴스광장 1부
[디지털광장] 뉴욕 시민 수천 명이 펼치는 ‘플래시몹’
<앵커 멘트>

KBS 디지털 뉴스의 생생한 이슈를 전해드리는 <디지털 광장>입니다.

반복되고 바쁜 일상에 지친 도시인들에게 작은 일탈을 통해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는 깜짝 이벤트가 뉴욕에서 펼쳤습니다.

<리포트>

맨해튼 남쪽 바다에 떠 있는 뉴욕의 명소 '거버너스 아일랜드'입니다.

단체 여행객들로 보이는 사람들!

갑자기 산책로를 따라 우르르 줄지어 이동하더니, 처음 보는 사람들에게 다가가 천연덕스럽게 하이파이브를 요청합니다.

엉뚱하면서도 유쾌함이 넘치는 이 현장은 일명 'mp3(엠피쓰리) 실험'이라고 불리는 '플래시몹' 이벤트인데요.

일상의 작은 일탈 속에서 즐거움을 찾기 위해 뉴욕의 한 유명 예술 단체가 시작한 연례행사로서 올해로 13번째를 맞이했다고 합니다.

미리 내려받은 MP3 음성 지령을 따라서 기상천외한 단체 행동을 벌이는 4천여 명의 시민 참가자들!

저마다 각양각색의 가발을 쓰고서 그 자리에 드러누워 낮잠 시간을 갖거나 준비한 비치볼을 동시에 공중으로 던지기도 합니다.

반복되는 도시 일상에서 벗어나 드넓은 야외에서 아주 색다른 파티를 즐기는 듯한 모습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