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미등록 42만 명…참전용사 찾습니다!
미등록 42만 명…참전용사 찾습니다!
6.25 전쟁 최대 격전지의 하나였던 강원도 백암산 전투. 국군 사상자만 만 4천 명이 넘었던 이 전투에서 포탄 파면에 맞아 죽을 고비를 넘겼던...
원시림의 전형 ‘칠선계곡’…‘예약탐방제’의 결실
원시림의 전형 ‘칠선계곡’…‘예약탐방제’의 결실
하늘을 가린 나뭇잎, 대낮인데도 어둡습니다. 계곡 초입부터 지리산 정상까지 9.7km, 나무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평양동물원 ‘담배 피우는 침팬지’ 명물 등극
입력 2016.10.20 (07:00) | 수정 2016.10.20 (07:01) 인터넷 뉴스
평양동물원 ‘담배 피우는 침팬지’ 명물 등극
개보수를 마치고 지난 7월 재개관한 북한 평양중앙동물원에서 '담배 피우는 침팬지'가 명물로 등장했다고 AP 통신이 현지시간 19일 소개했다.

영어로 '진달래'(Azalea)라는 이름을 지닌 19살짜리 암컷 침팬지는 하루에 한 갑가량 담배를 피운다고 통신은 전했다. 북한 사람들은 이 침팬지를 '달래'라고 부른다.


(사진=AP)(사진=AP)

'달래'는 동물원 사육사가 라이터를 던져주면 담배에 불을 붙일 줄 안다. 라이터가 없을 땐 누군가가 던져 준 담배꽁초에서 남은 불을 붙여 피우기도 한다. 사육사들은 '달래'가 연기를 뿜어낼 뿐 실제로 담배 연기를 빨아들인 뒤 뿜지는 않는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달래의 사진을 보고 미국 동물 애호 단체인 '동물의 윤리적 처우를 지지하는 사람들'(PETA)이 곧장 불편한 감정을 나타냈다.

이 단체 대표는 타임과의 인터뷰에서 "인간에게 즐거움을 주고자 침팬지가 담배에 중독되도록 의도한 것이 얼마나 잔인한가"라면서 "동물을 착취하는 동물원의 부적절한 행동으로, 우리가 왜 야생동물을 동물원 우리에 가둬야 하느냐는 큰 질문을 던진다"고 주장했다.

한편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은 현대식 시설을 갖춘 레저 센터를 지향하며 1959년 지어진 평양 중앙동물원의 리노베이션을 2년 전에 지시했다.
  • 평양동물원 ‘담배 피우는 침팬지’ 명물 등극
    • 입력 2016.10.20 (07:00)
    • 수정 2016.10.20 (07:01)
    인터넷 뉴스
평양동물원 ‘담배 피우는 침팬지’ 명물 등극
개보수를 마치고 지난 7월 재개관한 북한 평양중앙동물원에서 '담배 피우는 침팬지'가 명물로 등장했다고 AP 통신이 현지시간 19일 소개했다.

영어로 '진달래'(Azalea)라는 이름을 지닌 19살짜리 암컷 침팬지는 하루에 한 갑가량 담배를 피운다고 통신은 전했다. 북한 사람들은 이 침팬지를 '달래'라고 부른다.


(사진=AP)(사진=AP)

'달래'는 동물원 사육사가 라이터를 던져주면 담배에 불을 붙일 줄 안다. 라이터가 없을 땐 누군가가 던져 준 담배꽁초에서 남은 불을 붙여 피우기도 한다. 사육사들은 '달래'가 연기를 뿜어낼 뿐 실제로 담배 연기를 빨아들인 뒤 뿜지는 않는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달래의 사진을 보고 미국 동물 애호 단체인 '동물의 윤리적 처우를 지지하는 사람들'(PETA)이 곧장 불편한 감정을 나타냈다.

이 단체 대표는 타임과의 인터뷰에서 "인간에게 즐거움을 주고자 침팬지가 담배에 중독되도록 의도한 것이 얼마나 잔인한가"라면서 "동물을 착취하는 동물원의 부적절한 행동으로, 우리가 왜 야생동물을 동물원 우리에 가둬야 하느냐는 큰 질문을 던진다"고 주장했다.

한편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은 현대식 시설을 갖춘 레저 센터를 지향하며 1959년 지어진 평양 중앙동물원의 리노베이션을 2년 전에 지시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