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박근혜는 물러나라. 와~" 쩡쩡 울리는 확성기 소리에 한 데 모인 함성이 더해집니다. 시위대와 청와대의...
[취재후]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국민연금이 삼성그룹 총수 일가를 위해 국민의 자산에 손실을 입힌 게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전면적 수사에 나서면서, 삼성의 경영권 승계 과정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靑, ‘퇴진시점 밝혀라’ 요구에 “국회결정 따를 것” ISSUE
입력 2016.12.01 (09:19) | 수정 2016.12.01 (09:43) 인터넷 뉴스
靑, ‘퇴진시점 밝혀라’ 요구에 “국회결정 따를 것”
청와대는 1일(오늘)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 시점에 대해 "국회 결정에 따른다고 했으니 국회에서 조속히 논의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정연국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박 대통령이 2월 말 또는 4월 말에 물러나는 게 적당하다고 언급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 "그런 말씀을 들은 것은 없다. 공식적으로 한 대통령 말씀대로 이해해달라"라며 이같이 말했다.

박 대통령이 퇴진 시점을 스스로 밝혀야 한다는 새누리당 비박계 등 정치권의 요구에 대해서도 정 대변인은 "국회에서 조속히 논의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야당에서 박 대통령의 제안에 대해 논의를 거부한 데 대해서도 "대통령이 말씀하신 내용대로 이해해주기를 바란다"며 국회 논의를 거듭 호소했다.

박 대통령이 '최순실 사태'에 대한 기자회견을 시사한 것과 관련해서는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면서도 기자회견을 검토하는 취지로 "지금까지 사건 전체에 대해 소상하게 말씀드린 게 없으니까 다들 궁금해하고 대통령 말씀을 직접 듣고 싶다는 부분에 대해서 대통령이 직접 소상하게 말씀하겠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자회견을 탄핵소추안 처리 전 소명의 기회로 삼는 것이냐는 물음에는 "탄핵과 관련된 것이라든가, 일정 등에 연동된 것이 아니고 직접 말씀드릴 기회를 갖겠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 靑, ‘퇴진시점 밝혀라’ 요구에 “국회결정 따를 것”
    • 입력 2016.12.01 (09:19)
    • 수정 2016.12.01 (09:43)
    인터넷 뉴스
靑, ‘퇴진시점 밝혀라’ 요구에 “국회결정 따를 것”
청와대는 1일(오늘)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 시점에 대해 "국회 결정에 따른다고 했으니 국회에서 조속히 논의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정연국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박 대통령이 2월 말 또는 4월 말에 물러나는 게 적당하다고 언급했다는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 "그런 말씀을 들은 것은 없다. 공식적으로 한 대통령 말씀대로 이해해달라"라며 이같이 말했다.

박 대통령이 퇴진 시점을 스스로 밝혀야 한다는 새누리당 비박계 등 정치권의 요구에 대해서도 정 대변인은 "국회에서 조속히 논의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야당에서 박 대통령의 제안에 대해 논의를 거부한 데 대해서도 "대통령이 말씀하신 내용대로 이해해주기를 바란다"며 국회 논의를 거듭 호소했다.

박 대통령이 '최순실 사태'에 대한 기자회견을 시사한 것과 관련해서는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면서도 기자회견을 검토하는 취지로 "지금까지 사건 전체에 대해 소상하게 말씀드린 게 없으니까 다들 궁금해하고 대통령 말씀을 직접 듣고 싶다는 부분에 대해서 대통령이 직접 소상하게 말씀하겠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자회견을 탄핵소추안 처리 전 소명의 기회로 삼는 것이냐는 물음에는 "탄핵과 관련된 것이라든가, 일정 등에 연동된 것이 아니고 직접 말씀드릴 기회를 갖겠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