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50세 공무원과 자원봉사를 하는 24세 여대생이 만난 지 이틀 만에 성관계를 가졌다. 유죄일까. 무죄일까.사건은 지난해 12월 10일 벌어졌다. 인권단체에서 수년 간 활동한
[특파원리포트]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지난 20일 일본에서는 전대미문의 현금 강탈 사건이 발생했다. 금괴 거래를 위해 3억 8천만 엔...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추미애-김무성 전격 회동…정국 현안 논의 ISSUE
입력 2016.12.01 (09:19) | 수정 2016.12.01 (09:55) 인터넷 뉴스
추미애-김무성 전격 회동…정국 현안 논의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와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는 1일(오늘) 오전 서울 여의도 한 호텔에서 전격 회동을 했다.

여야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회동은 추미애 대표의 요청에 따라 이뤄졌으며, 탄핵일정 등 정국 현안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은 공식적으로 탄핵안 발의를 서두르기 위해 2일 발의 방침을 고수하고 있지만, 새누리당 비주류를 중심으로 2일 처리 일정을 조정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온 것으로 전해져, 이날 만남이 탄핵 일정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민주당은 이날 회동 직후 오전 국회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탄핵안 처리 일정 등에 대한 방침을 정할 예정이다.
  • 추미애-김무성 전격 회동…정국 현안 논의
    • 입력 2016.12.01 (09:19)
    • 수정 2016.12.01 (09:55)
    인터넷 뉴스
추미애-김무성 전격 회동…정국 현안 논의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와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는 1일(오늘) 오전 서울 여의도 한 호텔에서 전격 회동을 했다.

여야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회동은 추미애 대표의 요청에 따라 이뤄졌으며, 탄핵일정 등 정국 현안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은 공식적으로 탄핵안 발의를 서두르기 위해 2일 발의 방침을 고수하고 있지만, 새누리당 비주류를 중심으로 2일 처리 일정을 조정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온 것으로 전해져, 이날 만남이 탄핵 일정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민주당은 이날 회동 직후 오전 국회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탄핵안 처리 일정 등에 대한 방침을 정할 예정이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