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피해자가 가해자 치료비 모두 부담…이상한 보험 약관
피해자가 가해자 치료비 모두 부담…이상한 보험 약관
신호를 위반한 차량에 들이받혔다. 과실비율은 9:1. 대물배상은 잘 알다시피 과실비율...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S등급 선생님’은 500 만 원…성과급 폐지 논란
교원 성과급제란? 2001년 도입된 교원 성과급제는 전체 교사를 평가로 등급을 매긴 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추미애-김무성 전격 회동…정국 현안 논의 ISSUE
입력 2016.12.01 (09:19) | 수정 2016.12.01 (09:55) 인터넷 뉴스
추미애-김무성 전격 회동…정국 현안 논의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와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는 1일(오늘) 오전 서울 여의도 한 호텔에서 전격 회동을 했다.

여야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회동은 추미애 대표의 요청에 따라 이뤄졌으며, 탄핵일정 등 정국 현안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은 공식적으로 탄핵안 발의를 서두르기 위해 2일 발의 방침을 고수하고 있지만, 새누리당 비주류를 중심으로 2일 처리 일정을 조정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온 것으로 전해져, 이날 만남이 탄핵 일정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민주당은 이날 회동 직후 오전 국회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탄핵안 처리 일정 등에 대한 방침을 정할 예정이다.
  • 추미애-김무성 전격 회동…정국 현안 논의
    • 입력 2016.12.01 (09:19)
    • 수정 2016.12.01 (09:55)
    인터넷 뉴스
추미애-김무성 전격 회동…정국 현안 논의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와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는 1일(오늘) 오전 서울 여의도 한 호텔에서 전격 회동을 했다.

여야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회동은 추미애 대표의 요청에 따라 이뤄졌으며, 탄핵일정 등 정국 현안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은 공식적으로 탄핵안 발의를 서두르기 위해 2일 발의 방침을 고수하고 있지만, 새누리당 비주류를 중심으로 2일 처리 일정을 조정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온 것으로 전해져, 이날 만남이 탄핵 일정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민주당은 이날 회동 직후 오전 국회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탄핵안 처리 일정 등에 대한 방침을 정할 예정이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