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아기 노출도 안돼”…만화 검열의 흑역사
“아기 노출도 안돼”…만화 검열의 흑역사
기저귀를 차고 태어난 쌍둥이의 등장여기 한날한시에 태어난 쌍둥이가 있습니다. 태어나자마자 어머니를 볼 수 없는 기구한 운명이네요...
[특파원리포트]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문재인 대통령의 러시아 특사인 송영길 의원이 24일 모스크바 크렘린 궁에서 푸틴 대통령을 만나 북핵 문제 등...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지단 장남, 레알 마드리드 1군 데뷔전서 골
입력 2016.12.01 (09:21) | 수정 2016.12.01 (09:25) 연합뉴스
지단 장남, 레알 마드리드 1군 데뷔전서 골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 지네딘 지단 감독의 장남으로 레알 마드리드 소속인 엔조 지단이 1군 데뷔전에서 골까지 넣었다.

엔조는 1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베르나베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2017 코파 델 레이(스페인 국왕컵) 32강 2차전 쿨트랄 레오네사(3부리그)와의 경기에서 후반 시작과 함께 교체 출전했다.

32강 1차전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없이도 7-1 대승을 거뒀던 레알 마드리드는 이날도 호날두를 출전명단에 넣지 않았지만, 전반전까지 3-1로 앞서 있었다.

엔조는 후반 18분 왼쪽에서 찔러준 패스를 페널티 지역 전방에서 그대로 논스톱 오른발 슈팅해 골망을 흔들었다.

레알 마드리드는 이날 경기를 6-1로 이겼고, 1·2차전 골 합계에서 13-2로 가뿐하게 16강에 진출했다.

지단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감독직을 떠나 말한다면, 아들이 활약해서 매우 기쁠 것"이라면서 "감독으로서 마르틴 외데가르드 등 오늘 멋진 경기를 펼친 모든 선수의 활약에 기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물론 오늘 집에 가서 (아들과) 이날 경기에 관해 얘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호날두를 비롯해 세르히오 라모스, 루카 모드리치 등 주전들에게 휴식을 준 레알 마드리드는 4일 라이벌 FC바르셀로나와 리그 '엘 클라시코' 경기를 앞두고 있다.
  • 지단 장남, 레알 마드리드 1군 데뷔전서 골
    • 입력 2016.12.01 (09:21)
    • 수정 2016.12.01 (09:25)
    연합뉴스
지단 장남, 레알 마드리드 1군 데뷔전서 골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 지네딘 지단 감독의 장남으로 레알 마드리드 소속인 엔조 지단이 1군 데뷔전에서 골까지 넣었다.

엔조는 1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베르나베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2017 코파 델 레이(스페인 국왕컵) 32강 2차전 쿨트랄 레오네사(3부리그)와의 경기에서 후반 시작과 함께 교체 출전했다.

32강 1차전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없이도 7-1 대승을 거뒀던 레알 마드리드는 이날도 호날두를 출전명단에 넣지 않았지만, 전반전까지 3-1로 앞서 있었다.

엔조는 후반 18분 왼쪽에서 찔러준 패스를 페널티 지역 전방에서 그대로 논스톱 오른발 슈팅해 골망을 흔들었다.

레알 마드리드는 이날 경기를 6-1로 이겼고, 1·2차전 골 합계에서 13-2로 가뿐하게 16강에 진출했다.

지단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감독직을 떠나 말한다면, 아들이 활약해서 매우 기쁠 것"이라면서 "감독으로서 마르틴 외데가르드 등 오늘 멋진 경기를 펼친 모든 선수의 활약에 기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물론 오늘 집에 가서 (아들과) 이날 경기에 관해 얘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호날두를 비롯해 세르히오 라모스, 루카 모드리치 등 주전들에게 휴식을 준 레알 마드리드는 4일 라이벌 FC바르셀로나와 리그 '엘 클라시코' 경기를 앞두고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