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맥시코 지진 현장 가다
[르포] ‘한 명이라도 더’…멕시코 지진 현장을 가다
멕시코 강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습니다. 무너진 건물 잔해 속엔 아직도 매몰자가 많아서 필사의 구조작업도 벌어지고...
[K스타]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최수종 ‘화이트리스트’ 해명…누리꾼 “마녀사냥 안 돼”
배우 최수종이 본인이 이명박 정권 시절 '화이트리스트'에 올라있었다는 보도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희대 교수, 교직원 폭행 혐의 검찰 조사
입력 2016.12.01 (10:23) | 수정 2016.12.01 (10:38) 인터넷 뉴스
경희대 교수, 교직원 폭행 혐의 검찰 조사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 교수 이 모(51)씨가 이 대학 교직원을 폭행한 혐의로 검찰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

수원지검과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 씨는 지난 10월 10일 자신이 재직 중인 단과대학 행정실에서 교직원 A씨를 감금한 뒤 고성을 지르며 사무실 내 집기를 던져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로부터 피해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폭행과 기물 파손 혐의로 이 씨를 입건해 조사를 벌여왔으며 지난 10월 18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사건을 송치했다.

검찰은 경찰로부터 이 씨에 대한 사건 일체를 넘겨받아 조사 내용을 토대로 수사를 벌이고 있으며곧 이 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대학 노조 측은 사건 직후 ‘경희대 노조는 지성의 전당인 대학에서 벌어진 교수의 직원 폭력 사태에 대해 대학의 조속하고 적절한 조치를 엄중히 촉구한다’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했다.
  • 경희대 교수, 교직원 폭행 혐의 검찰 조사
    • 입력 2016.12.01 (10:23)
    • 수정 2016.12.01 (10:38)
    인터넷 뉴스
경희대 교수, 교직원 폭행 혐의 검찰 조사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 교수 이 모(51)씨가 이 대학 교직원을 폭행한 혐의로 검찰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

수원지검과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 씨는 지난 10월 10일 자신이 재직 중인 단과대학 행정실에서 교직원 A씨를 감금한 뒤 고성을 지르며 사무실 내 집기를 던져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로부터 피해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폭행과 기물 파손 혐의로 이 씨를 입건해 조사를 벌여왔으며 지난 10월 18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사건을 송치했다.

검찰은 경찰로부터 이 씨에 대한 사건 일체를 넘겨받아 조사 내용을 토대로 수사를 벌이고 있으며곧 이 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대학 노조 측은 사건 직후 ‘경희대 노조는 지성의 전당인 대학에서 벌어진 교수의 직원 폭력 사태에 대해 대학의 조속하고 적절한 조치를 엄중히 촉구한다’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