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베트남 소녀의 죽음…악몽이 된 재팬드림
베트남 소녀의 죽음…악몽이 된 재팬드림
3월 26일 오전 7시쯤 일본 치바현 북서부 아비코 시의 배수로 옆 풀숲에서 10살 정도로 추정되는 소녀의 시신이 낚시꾼에 의해 발견됐다. 옷과 신발이 벗겨진...
‘부어라 마셔라’ 10일 동안 여관서 술만 마신 남녀 결국…
‘부어라 마셔라’ 10일간 여관서 술만 마신 남녀 결국…
40대 남녀가 "죽을 때까지 마셔보자"며 열흘간 소주를 마시다 여성이 숨지는 일이 벌어졌다. 이들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희대 교수, 교직원 폭행 혐의 검찰 조사
입력 2016.12.01 (10:23) | 수정 2016.12.01 (10:38) 인터넷 뉴스
경희대 교수, 교직원 폭행 혐의 검찰 조사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 교수 이 모(51)씨가 이 대학 교직원을 폭행한 혐의로 검찰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

수원지검과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 씨는 지난 10월 10일 자신이 재직 중인 단과대학 행정실에서 교직원 A씨를 감금한 뒤 고성을 지르며 사무실 내 집기를 던져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로부터 피해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폭행과 기물 파손 혐의로 이 씨를 입건해 조사를 벌여왔으며 지난 10월 18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사건을 송치했다.

검찰은 경찰로부터 이 씨에 대한 사건 일체를 넘겨받아 조사 내용을 토대로 수사를 벌이고 있으며곧 이 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대학 노조 측은 사건 직후 ‘경희대 노조는 지성의 전당인 대학에서 벌어진 교수의 직원 폭력 사태에 대해 대학의 조속하고 적절한 조치를 엄중히 촉구한다’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했다.
  • 경희대 교수, 교직원 폭행 혐의 검찰 조사
    • 입력 2016.12.01 (10:23)
    • 수정 2016.12.01 (10:38)
    인터넷 뉴스
경희대 교수, 교직원 폭행 혐의 검찰 조사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 교수 이 모(51)씨가 이 대학 교직원을 폭행한 혐의로 검찰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

수원지검과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 씨는 지난 10월 10일 자신이 재직 중인 단과대학 행정실에서 교직원 A씨를 감금한 뒤 고성을 지르며 사무실 내 집기를 던져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로부터 피해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폭행과 기물 파손 혐의로 이 씨를 입건해 조사를 벌여왔으며 지난 10월 18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사건을 송치했다.

검찰은 경찰로부터 이 씨에 대한 사건 일체를 넘겨받아 조사 내용을 토대로 수사를 벌이고 있으며곧 이 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대학 노조 측은 사건 직후 ‘경희대 노조는 지성의 전당인 대학에서 벌어진 교수의 직원 폭력 사태에 대해 대학의 조속하고 적절한 조치를 엄중히 촉구한다’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했다.
경제타임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