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영태, ‘태블릿’ 제보 부인…“최순실 사용법 몰라”
고영태, ‘태블릿’ 제보 부인…“최순실 사용법 몰라”
고영태 씨는 최순실 게이트의 발단이 된 태블릿 PC는 자신의 것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고영태...
[영상] “사람취급 안해서” 최순실 삼각관계의 전말?
[영상] “사람취급 안해서” 최순실 삼각관계의 전말?
오늘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국정조사' 2차 청문회에서 최순실 씨의 측근으로 알려진 고영태...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영수 특검 “특검보 인선 이번 주 안으로” ISSUE
입력 2016.12.01 (10:35) | 수정 2016.12.01 (10:43) 인터넷 뉴스
박영수 특검 “특검보 인선 이번 주 안으로”
'최순실 게이트'의 실체적 진실을 파헤치게 될 박영수 특별검사가 "특검보 인선을 이번주 안으로 끝낼 생각"이라고 밝혔다.

박 특검은 오늘(1일) 오전 출근길에 취재진을 만나 "준비기간 20일을 다 채우는 것도 국민들께 죄송해 가능한 빨리 하려고 한다"며 "특검보는 의지와 사명감을 갖고 파헤치는 끈기와 분석력이 있는 사람으로 찾고 있다"고 말했다.

특검보로 하마평에 오른 오광수·양재식 변호사에 대한 질문에는 "오 변호사는 같이 근무를 여러 번 했고 양 변호사는 변호사 활동을 같이 할 정도로 가깝다"면서도 "나와 가깝다고 해서 선임하는 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준비 기간 동안 특검 수사 진행 여부에 대해서는 "특검법에 따라 준비 기간에도 수사가 가능하다"며, "검찰 수사 기록에 대한 철저한 검토가 가장 필요하다"고 밝혔다.

검찰과는 인선이 마무리되고 접촉할 계획이냐는 질문에는 "먼저 이영렬 특별수사본부장과 수사 상황을 논의하고 필요하면 양측 수사팀이 모여 토론을 하는 등 여러가지를 구상하고 있다"고 대답했다.
  • 박영수 특검 “특검보 인선 이번 주 안으로”
    • 입력 2016.12.01 (10:35)
    • 수정 2016.12.01 (10:43)
    인터넷 뉴스
박영수 특검 “특검보 인선 이번 주 안으로”
'최순실 게이트'의 실체적 진실을 파헤치게 될 박영수 특별검사가 "특검보 인선을 이번주 안으로 끝낼 생각"이라고 밝혔다.

박 특검은 오늘(1일) 오전 출근길에 취재진을 만나 "준비기간 20일을 다 채우는 것도 국민들께 죄송해 가능한 빨리 하려고 한다"며 "특검보는 의지와 사명감을 갖고 파헤치는 끈기와 분석력이 있는 사람으로 찾고 있다"고 말했다.

특검보로 하마평에 오른 오광수·양재식 변호사에 대한 질문에는 "오 변호사는 같이 근무를 여러 번 했고 양 변호사는 변호사 활동을 같이 할 정도로 가깝다"면서도 "나와 가깝다고 해서 선임하는 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준비 기간 동안 특검 수사 진행 여부에 대해서는 "특검법에 따라 준비 기간에도 수사가 가능하다"며, "검찰 수사 기록에 대한 철저한 검토가 가장 필요하다"고 밝혔다.

검찰과는 인선이 마무리되고 접촉할 계획이냐는 질문에는 "먼저 이영렬 특별수사본부장과 수사 상황을 논의하고 필요하면 양측 수사팀이 모여 토론을 하는 등 여러가지를 구상하고 있다"고 대답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