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삼성 “설비 투자 안하고 돈버는 애플 방식”으로
삼성 “설비 투자 안하고 돈버는 애플 방식”으로
"장기적으로 애플처럼 설비 투자를 많이 하지 않고 돈을 잘 버는 사업 구조로 삼성을 바꿔 놓겠다.""삼성을 다음 세대로 넘겨 주기 위한 행위는...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지난 2015년 한 해 동안 서울 자치구 중 살인·강도 등 5대 범죄 발생 건수가 가장 많은 곳은 강남구였다. 같은 해 화재사고와 교통사고가 가장...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e뮤지엄에 다 있다”
입력 2016.12.01 (10:36) TV특종
“e뮤지엄에 다 있다”
문체부, 전국 박물관 소장품 정보·이미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는 12월 1일부터 국·공·사립박물관 소장품 정보와 이미지를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이-뮤지엄 사이트(http://www.emuseum.go.kr/)에서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뮤지엄 사이트는 국가문화유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정부 3.0’을 구현하기 위한 정보관리 선진화 계획에 따라 박물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06년 개설됐다.

문체부는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이 사이트를 박물관 소장품 정보 제공 전문사이트로 전면 개편해 서비스한다.

새로운 이-뮤지엄 사이트에서는 키워드 검색을 기본으로 소장기관, 지정문화재, 국적, 시대, 재질 등 다양한 방법으로 소장품을 검색할 수 있다.

사용 목적만 입력하면 검색한 자료의 이미지를 내려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이번에 공개하는 자료는 2015년~2016년 추진된 국가문화유산 데이터베이스 구축사업의 성과로서, 112개 박물관 29만 건의 소장품 정보와 70만 장의 이미지이다. 이 가운데 A4 크기의 도록 인쇄가 가능한 600만 화소 이상의 이미지 12만 3000여 장이 포함돼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앞으로 2020년까지 전국 700여 박물관의 소장품 500만 건의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더 많은 정보들이 이-뮤지엄을 통해 제공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고해상도 이미지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박물관 소장 자료들이 학술연구, 교육, 출판, 인쇄 등에 적극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근혜 대통령을 검색해 보면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가로 15.2cm, 세로 21.5cm, 두께 1.8cm의 책자 <새마음의 길>이 나온다. 이 사료에 대해서는 “구국여성봉사단에서 발행한 단행본 새마음의 길. 총 182쪽. 동봉사단 박근혜 총재가 1977년5월부터 1978년 11월까지 새마음갖기운동의 확산을 위해 벌인 새마음갖기 도민궐기대회, 직장·불교인 새마음갖기 결의 실천대회, 새마음 중·고등학생연합회 발대식 등에서 행한 격려사 21편을 수록함.”이라고 설명되어있다.

[사진출처 = 대구근대역사관 소장 ‘대한민국초대내각’관련사료]
  • “e뮤지엄에 다 있다”
    • 입력 2016.12.01 (10:36)
    TV특종
“e뮤지엄에 다 있다”
문체부, 전국 박물관 소장품 정보·이미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는 12월 1일부터 국·공·사립박물관 소장품 정보와 이미지를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이-뮤지엄 사이트(http://www.emuseum.go.kr/)에서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뮤지엄 사이트는 국가문화유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정부 3.0’을 구현하기 위한 정보관리 선진화 계획에 따라 박물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06년 개설됐다.

문체부는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이 사이트를 박물관 소장품 정보 제공 전문사이트로 전면 개편해 서비스한다.

새로운 이-뮤지엄 사이트에서는 키워드 검색을 기본으로 소장기관, 지정문화재, 국적, 시대, 재질 등 다양한 방법으로 소장품을 검색할 수 있다.

사용 목적만 입력하면 검색한 자료의 이미지를 내려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이번에 공개하는 자료는 2015년~2016년 추진된 국가문화유산 데이터베이스 구축사업의 성과로서, 112개 박물관 29만 건의 소장품 정보와 70만 장의 이미지이다. 이 가운데 A4 크기의 도록 인쇄가 가능한 600만 화소 이상의 이미지 12만 3000여 장이 포함돼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앞으로 2020년까지 전국 700여 박물관의 소장품 500만 건의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더 많은 정보들이 이-뮤지엄을 통해 제공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고해상도 이미지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박물관 소장 자료들이 학술연구, 교육, 출판, 인쇄 등에 적극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근혜 대통령을 검색해 보면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가로 15.2cm, 세로 21.5cm, 두께 1.8cm의 책자 <새마음의 길>이 나온다. 이 사료에 대해서는 “구국여성봉사단에서 발행한 단행본 새마음의 길. 총 182쪽. 동봉사단 박근혜 총재가 1977년5월부터 1978년 11월까지 새마음갖기운동의 확산을 위해 벌인 새마음갖기 도민궐기대회, 직장·불교인 새마음갖기 결의 실천대회, 새마음 중·고등학생연합회 발대식 등에서 행한 격려사 21편을 수록함.”이라고 설명되어있다.

[사진출처 = 대구근대역사관 소장 ‘대한민국초대내각’관련사료]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