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박근혜는 물러나라. 와~" 쩡쩡 울리는 확성기 소리에 한 데 모인 함성이 더해집니다. 시위대와 청와대의...
[취재후]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국민연금이 삼성그룹 총수 일가를 위해 국민의 자산에 손실을 입힌 게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전면적 수사에 나서면서, 삼성의 경영권 승계 과정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e뮤지엄에 다 있다”
입력 2016.12.01 (10:36) TV특종
“e뮤지엄에 다 있다”
문체부, 전국 박물관 소장품 정보·이미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는 12월 1일부터 국·공·사립박물관 소장품 정보와 이미지를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이-뮤지엄 사이트(http://www.emuseum.go.kr/)에서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뮤지엄 사이트는 국가문화유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정부 3.0’을 구현하기 위한 정보관리 선진화 계획에 따라 박물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06년 개설됐다.

문체부는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이 사이트를 박물관 소장품 정보 제공 전문사이트로 전면 개편해 서비스한다.

새로운 이-뮤지엄 사이트에서는 키워드 검색을 기본으로 소장기관, 지정문화재, 국적, 시대, 재질 등 다양한 방법으로 소장품을 검색할 수 있다.

사용 목적만 입력하면 검색한 자료의 이미지를 내려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이번에 공개하는 자료는 2015년~2016년 추진된 국가문화유산 데이터베이스 구축사업의 성과로서, 112개 박물관 29만 건의 소장품 정보와 70만 장의 이미지이다. 이 가운데 A4 크기의 도록 인쇄가 가능한 600만 화소 이상의 이미지 12만 3000여 장이 포함돼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앞으로 2020년까지 전국 700여 박물관의 소장품 500만 건의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더 많은 정보들이 이-뮤지엄을 통해 제공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고해상도 이미지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박물관 소장 자료들이 학술연구, 교육, 출판, 인쇄 등에 적극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근혜 대통령을 검색해 보면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가로 15.2cm, 세로 21.5cm, 두께 1.8cm의 책자 <새마음의 길>이 나온다. 이 사료에 대해서는 “구국여성봉사단에서 발행한 단행본 새마음의 길. 총 182쪽. 동봉사단 박근혜 총재가 1977년5월부터 1978년 11월까지 새마음갖기운동의 확산을 위해 벌인 새마음갖기 도민궐기대회, 직장·불교인 새마음갖기 결의 실천대회, 새마음 중·고등학생연합회 발대식 등에서 행한 격려사 21편을 수록함.”이라고 설명되어있다.

[사진출처 = 대구근대역사관 소장 ‘대한민국초대내각’관련사료]
  • “e뮤지엄에 다 있다”
    • 입력 2016.12.01 (10:36)
    TV특종
“e뮤지엄에 다 있다”
문체부, 전국 박물관 소장품 정보·이미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는 12월 1일부터 국·공·사립박물관 소장품 정보와 이미지를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이-뮤지엄 사이트(http://www.emuseum.go.kr/)에서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뮤지엄 사이트는 국가문화유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정부 3.0’을 구현하기 위한 정보관리 선진화 계획에 따라 박물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06년 개설됐다.

문체부는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이 사이트를 박물관 소장품 정보 제공 전문사이트로 전면 개편해 서비스한다.

새로운 이-뮤지엄 사이트에서는 키워드 검색을 기본으로 소장기관, 지정문화재, 국적, 시대, 재질 등 다양한 방법으로 소장품을 검색할 수 있다.

사용 목적만 입력하면 검색한 자료의 이미지를 내려 받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이번에 공개하는 자료는 2015년~2016년 추진된 국가문화유산 데이터베이스 구축사업의 성과로서, 112개 박물관 29만 건의 소장품 정보와 70만 장의 이미지이다. 이 가운데 A4 크기의 도록 인쇄가 가능한 600만 화소 이상의 이미지 12만 3000여 장이 포함돼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앞으로 2020년까지 전국 700여 박물관의 소장품 500만 건의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더 많은 정보들이 이-뮤지엄을 통해 제공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고해상도 이미지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박물관 소장 자료들이 학술연구, 교육, 출판, 인쇄 등에 적극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근혜 대통령을 검색해 보면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가로 15.2cm, 세로 21.5cm, 두께 1.8cm의 책자 <새마음의 길>이 나온다. 이 사료에 대해서는 “구국여성봉사단에서 발행한 단행본 새마음의 길. 총 182쪽. 동봉사단 박근혜 총재가 1977년5월부터 1978년 11월까지 새마음갖기운동의 확산을 위해 벌인 새마음갖기 도민궐기대회, 직장·불교인 새마음갖기 결의 실천대회, 새마음 중·고등학생연합회 발대식 등에서 행한 격려사 21편을 수록함.”이라고 설명되어있다.

[사진출처 = 대구근대역사관 소장 ‘대한민국초대내각’관련사료]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