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U-20월드컵 ‘청춘은 눈부셨다’…2연승 한국 16강 진출 확정
‘청춘은 눈부셨다’…2연승 한국 16강 진출 확정
한국 축구의 미래인 젊은 대표팀은 활기차고 눈부셨다. 남미의 강호 아르헨티나를 무너뜨린...
[취재후] “임금보다 근무 환경”…청년 일자리 대안
“임금보다 근무 환경”…청년 일자리 대안
영화 속 캐릭터나 동물 모양 등 다양한 스티커를 선택해 나만의 사진을 만들 수 있도록 한 스마트폰 카메라 앱, 한 번쯤은 사용해보셨을 텐데요...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위생 기준 어긴 김치·젓갈 제조업체 131곳 적발
입력 2016.12.01 (10:41) | 수정 2016.12.01 (10:51) 인터넷 뉴스
위생 기준 어긴 김치·젓갈 제조업체 131곳 적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김장철을 맞아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김치, 고춧가루, 젓갈 제조업체 2천454곳에 대해 일제 점검을 시행해 위생 기준을 어긴 131곳을 적발했다고 1일 밝혔다.

적발 업체는 직원들의 건강진단을 하지 않아 식품위생법을 위반한 곳들이 많았다고 식약처는 설명했다.

식약처는 일제 점검과 함께 시중에 유통 중인 김치류, 고춧가루, 젓갈류 182건을 수거해 대장균군, 타르색소 등의 항목을 검사했으나 부적합 판정을 받은 제품은 없었다고 덧붙였다.

식약처는 "식품법령을 고의로 위반하거나 부당한 이익을 챙기려는 목적으로 소비자를 기만하는 무신고 업체, 저질 원료 사용 업체 등을 앞으로 중점 점검 하겠다"고 밝혔다.
  • 위생 기준 어긴 김치·젓갈 제조업체 131곳 적발
    • 입력 2016.12.01 (10:41)
    • 수정 2016.12.01 (10:51)
    인터넷 뉴스
위생 기준 어긴 김치·젓갈 제조업체 131곳 적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김장철을 맞아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김치, 고춧가루, 젓갈 제조업체 2천454곳에 대해 일제 점검을 시행해 위생 기준을 어긴 131곳을 적발했다고 1일 밝혔다.

적발 업체는 직원들의 건강진단을 하지 않아 식품위생법을 위반한 곳들이 많았다고 식약처는 설명했다.

식약처는 일제 점검과 함께 시중에 유통 중인 김치류, 고춧가루, 젓갈류 182건을 수거해 대장균군, 타르색소 등의 항목을 검사했으나 부적합 판정을 받은 제품은 없었다고 덧붙였다.

식약처는 "식품법령을 고의로 위반하거나 부당한 이익을 챙기려는 목적으로 소비자를 기만하는 무신고 업체, 저질 원료 사용 업체 등을 앞으로 중점 점검 하겠다"고 밝혔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