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靑 민정수석실, 대학 총장 인사 개입 정황”
[단독] “靑 민정수석실, 대학 총장 인사 개입 정황”
교육부의 경북대 총장 임용 절차가 진행중이던 지난해 말. 총장 후보 1순위였던 김사열 교수는...
대기업 총수 8명 공개 석상에…예행연습까지
대기업 총수 8명 공개 석상에…예행연습까지
오전 10시부터 밤 늦게까지 오랜 시간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는 청문회. 총수가 70대 후반의 고령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미국 텍사스 일부지역 지카바이러스 발생지역 추가
입력 2016.12.01 (10:45) | 수정 2016.12.01 (11:01) 인터넷 뉴스
미국 텍사스 일부지역 지카바이러스 발생지역 추가
미국 텍사스주 남단의 중소도시 캐머런 카운티(Cameron County)가 지카바이러스 발생지역에 추가됐다고 질병관리본부가 1일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는 최근 이 지역에서 모기로 인한 지카바이러스 감염 추정 사례가 1건 발생했다는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발표에 따라 이 지역을 지카바이러스 감염 발생지역으로 지정했다고 설명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이 지역을 여행한 임신부는 산전 진찰 및 지카바이러스 진단 검사를 받으라고 권고했다. 여행객은 현지에서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고, 여행 후 6개월 동안 임신을 연기하라고 질병관리본부는 덧붙였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캄보디아(11월21일), 영국령 몬트세랫(11월11일), 팔라우 공화국(11월8일) 등도 지카바이러스 발생 국가로 추가했다.
  • 미국 텍사스 일부지역 지카바이러스 발생지역 추가
    • 입력 2016.12.01 (10:45)
    • 수정 2016.12.01 (11:01)
    인터넷 뉴스
미국 텍사스 일부지역 지카바이러스 발생지역 추가
미국 텍사스주 남단의 중소도시 캐머런 카운티(Cameron County)가 지카바이러스 발생지역에 추가됐다고 질병관리본부가 1일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는 최근 이 지역에서 모기로 인한 지카바이러스 감염 추정 사례가 1건 발생했다는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발표에 따라 이 지역을 지카바이러스 감염 발생지역으로 지정했다고 설명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이 지역을 여행한 임신부는 산전 진찰 및 지카바이러스 진단 검사를 받으라고 권고했다. 여행객은 현지에서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고, 여행 후 6개월 동안 임신을 연기하라고 질병관리본부는 덧붙였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캄보디아(11월21일), 영국령 몬트세랫(11월11일), 팔라우 공화국(11월8일) 등도 지카바이러스 발생 국가로 추가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