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2만 관중 몰고온 고교 괴물 타자!
2만 관중 몰고온 고교 괴물 타자!
지난 27일 저녁. 일본 도쿄 신주쿠에 있는 메이지 진구 구장에서 도쿄도 고교 야구 결승전이 열렸다. 전국 대회도 아닌 지역 대회, 그리고 고교 야구...
[사건후] “내가 수표밖에 없어서”, 교수님이라던 그분 알고 보니…
“수표밖에 없어서”, 교수님이라던 그분 알고 보니…
지난달 12일 오후 1시 대구시 중구 반월당역. A(56)씨는 낡은 양복에 큰 가방을 들고 지하철역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지구촌 화제 영상] 세계 최장수 모라노 할머니 ‘117세 생일’
입력 2016.12.01 (10:56) | 수정 2016.12.01 (11:02) 지구촌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지구촌 화제 영상] 세계 최장수 모라노 할머니 ‘117세 생일’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세계 최고령인 이탈리아의 '엠마 모라노' 할머니가 백 열 일곱 번 째 생일을 맞았습니다.

생일파티는 자택에서 열렸고, 할머니는 손님들을 위해 곱게 차려입었습니다.

조카와 간병인, 오랜 주치의 등 지인들이 함께했는데요.

여덟 형제·자매들보다 오래 살아서 안타깝게도 다른 가족 구성원은 없었습니다.

<녹취> "117세가 된 걸 기쁘게 생각합니다."

주치의는 할머니가 치아와 청력, 시력을 거의 잃었지만 정신은 여전히 또렷하다고 밝혔습니다.

1899년 태어나 3세기를 걸쳐 사는 할머니에게 이탈리아 대통령이 축전을 보내 건강을 기원하기도 했습니다.
  • [지구촌 화제 영상] 세계 최장수 모라노 할머니 ‘117세 생일’
    • 입력 2016.12.01 (10:56)
    • 수정 2016.12.01 (11:02)
    지구촌뉴스
[지구촌 화제 영상] 세계 최장수 모라노 할머니 ‘117세 생일’
세계 최고령인 이탈리아의 '엠마 모라노' 할머니가 백 열 일곱 번 째 생일을 맞았습니다.

생일파티는 자택에서 열렸고, 할머니는 손님들을 위해 곱게 차려입었습니다.

조카와 간병인, 오랜 주치의 등 지인들이 함께했는데요.

여덟 형제·자매들보다 오래 살아서 안타깝게도 다른 가족 구성원은 없었습니다.

<녹취> "117세가 된 걸 기쁘게 생각합니다."

주치의는 할머니가 치아와 청력, 시력을 거의 잃었지만 정신은 여전히 또렷하다고 밝혔습니다.

1899년 태어나 3세기를 걸쳐 사는 할머니에게 이탈리아 대통령이 축전을 보내 건강을 기원하기도 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