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천일만의 인양…숨 막히는 3일간의 기록
천일만의 인양…숨 막히는 3일간의 기록
지난 22일 시작된 세월호 인양 작업이 오늘(25일) 새벽 완료됐다. 해수부는 오늘 오전 4시 10분에 세월호 인양·선적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취재후] ‘반도체 직업병’ 10년 전쟁…삼성은 ‘진실’을 말했나?
‘반도체 직업병’ 10년 전쟁…삼성은 ‘진실’을 말했나?
삼성전자 기흥공장(반도체)에서 일했던 황유미 씨가 백혈병으로 숨진 지 10년이 됐습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황 총리 “동절기 미세먼지 취약 현장 특별단속”
입력 2016.12.01 (11:36) | 수정 2016.12.01 (13:27) 인터넷 뉴스
황 총리 “동절기 미세먼지 취약 현장 특별단속”
황교안 국무총리가 미세먼지가 증가하는 겨울철을 맞아 취약 현장에 대한 특별단속을 실시하는 등 속도감 있게 관련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황 총리는 오늘(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가정책조정회의 모두발언에서 "미세먼지는 국민건강과 직결된 문제인 만큼 관계부처는 긴밀히 협업해 속도감 있게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대책을 추진해야 한다"면서 "미세먼지가 증가하는 동절기에 불법 연료 사용, 무단 소각 등 취약한 현장에 대한 특별단속을 집중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황 총리는 또 "내년 1월부터는 미세먼지 상황이 악화되는 경우 수도권의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차량 2부제 실시, 건설공사 진행 제한 등 비상조치를 시행하고, 대상 지역도 확대하고자 한다"며 "미세먼지를 많이 발생시키는 디젤기관차에 대한 제한 배출기준을 신설하고 경유를 주로 쓰는 화물차는 친환경 차로 점차 교체하도록 하는 등 새로운 대책들도 추가로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회의를 마치고 황 총리는,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12회 선진교통안전대상 시상식에 참석해 "연말을 맞아 우려되는 음주운전이나 난폭운전, 보복운전을 근절하는 데 집중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정부는 교통법규 강화, 안전시설 확충, 지속적인 현장점검 등을 통해 교통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황 총리 “동절기 미세먼지 취약 현장 특별단속”
    • 입력 2016.12.01 (11:36)
    • 수정 2016.12.01 (13:27)
    인터넷 뉴스
황 총리 “동절기 미세먼지 취약 현장 특별단속”
황교안 국무총리가 미세먼지가 증가하는 겨울철을 맞아 취약 현장에 대한 특별단속을 실시하는 등 속도감 있게 관련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황 총리는 오늘(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가정책조정회의 모두발언에서 "미세먼지는 국민건강과 직결된 문제인 만큼 관계부처는 긴밀히 협업해 속도감 있게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대책을 추진해야 한다"면서 "미세먼지가 증가하는 동절기에 불법 연료 사용, 무단 소각 등 취약한 현장에 대한 특별단속을 집중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황 총리는 또 "내년 1월부터는 미세먼지 상황이 악화되는 경우 수도권의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차량 2부제 실시, 건설공사 진행 제한 등 비상조치를 시행하고, 대상 지역도 확대하고자 한다"며 "미세먼지를 많이 발생시키는 디젤기관차에 대한 제한 배출기준을 신설하고 경유를 주로 쓰는 화물차는 친환경 차로 점차 교체하도록 하는 등 새로운 대책들도 추가로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회의를 마치고 황 총리는,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12회 선진교통안전대상 시상식에 참석해 "연말을 맞아 우려되는 음주운전이나 난폭운전, 보복운전을 근절하는 데 집중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정부는 교통법규 강화, 안전시설 확충, 지속적인 현장점검 등을 통해 교통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