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U-20월드컵 ‘청춘은 눈부셨다’…2연승 한국 16강 진출 확정
‘청춘은 눈부셨다’…2연승 한국 16강 진출 확정
한국 축구의 미래인 젊은 대표팀은 활기차고 눈부셨다. 남미의 강호 아르헨티나를 무너뜨린...
[취재후] 사고 차량도 ‘無사고’?…중고차 검사의 맹점은?
사고 차량도 ‘無사고’?…중고차 검사의 맹점은?
"이거는 완벽한 무사고입니다. 자 보십쇼. 성능기록부에 '무사고'라고 딱 찍혀있잖아요. 이렇게...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김준호 “노래가 제일 쉬웠어요”
입력 2016.12.01 (11:49) TV특종
김준호 “노래가 제일 쉬웠어요”
‘노래싸움-승부’ 김준호가 첫 출연부터 빵빵 터지는 입담으로 ‘어록 제조기’에 등극하며 웃음 하드캐리에 나선다.

불꽃 튀는 두뇌 싸움과 매번 뒤통수를 치는 대 반전의 노래 대결로 화제를 모으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노래싸움-승부’제작진은 “김준호가 특유의 익살 넘치는 개그로 전방위 활약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김준호는 조규찬에게 ‘조지티브’라는 별명을 강제 선물해 현장에 폭소를 자아냈다. 음악감독 조규찬이 “우승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희망을 가져라”고 응원의 말을 이어 가자 김준호는 “정말 포지티브하다. 이렇게 긍정적인 사람은 본 적이 없다”며 ‘조규찬’과 ‘포지티브’를 합쳐 ‘조지티브’라는 별명을 만든 것. 특히 조규찬은 한 번 말을 시작하면 여간 해서 끝내는 법이 없는 수다(?)의 아이콘으로 이날도 선수들에게 끝없는 말을 이어 갔다. 이에 김준호가 별명을 지어 주며 은근슬쩍 조규찬의 말을 자른 모습이 깨알 재미를 더했다.

그런가 하면 김준호는 반전의 모습을 펼치는 선수들을 보고 특유의 입담을 다시 한 번 발휘했다. 무대 밑에서는 얌전하다가 무대 위로 올라가면 돌변하는 선수들의 모습에 김준호가 혀를 내두르며 “’노래싸움-승부’ 요망한 프로다”라고 말한 것. 특히 그는 ‘요망한 프로’ 언급과 함께 무대 위 선수들에게 야릇한 눈빛을 발사해 출연진들을 포복절도케 했다.

‘노래싸움-승부’ 제작진은 “김준호는 천생 예능인이다. 김준호의 입담에 현장에서 눈물이 쏙 빠질 정도로 웃었다. 참신하면서도 괴상한 그의 어록은 안방극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 것이다. 입담이 폭발한 김준호가 무대에서도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일지 그의 무대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노래싸움-승부’는 가수 못지 않은 가창력을 지닌 연예인 팀과 음악감독이 한 조를 이뤄 치열한 두뇌싸움을 펼치는 뮤직 스포츠 게임 쇼로, 2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다.

  • 김준호 “노래가 제일 쉬웠어요”
    • 입력 2016.12.01 (11:49)
    TV특종
김준호 “노래가 제일 쉬웠어요”
‘노래싸움-승부’ 김준호가 첫 출연부터 빵빵 터지는 입담으로 ‘어록 제조기’에 등극하며 웃음 하드캐리에 나선다.

불꽃 튀는 두뇌 싸움과 매번 뒤통수를 치는 대 반전의 노래 대결로 화제를 모으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노래싸움-승부’제작진은 “김준호가 특유의 익살 넘치는 개그로 전방위 활약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김준호는 조규찬에게 ‘조지티브’라는 별명을 강제 선물해 현장에 폭소를 자아냈다. 음악감독 조규찬이 “우승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희망을 가져라”고 응원의 말을 이어 가자 김준호는 “정말 포지티브하다. 이렇게 긍정적인 사람은 본 적이 없다”며 ‘조규찬’과 ‘포지티브’를 합쳐 ‘조지티브’라는 별명을 만든 것. 특히 조규찬은 한 번 말을 시작하면 여간 해서 끝내는 법이 없는 수다(?)의 아이콘으로 이날도 선수들에게 끝없는 말을 이어 갔다. 이에 김준호가 별명을 지어 주며 은근슬쩍 조규찬의 말을 자른 모습이 깨알 재미를 더했다.

그런가 하면 김준호는 반전의 모습을 펼치는 선수들을 보고 특유의 입담을 다시 한 번 발휘했다. 무대 밑에서는 얌전하다가 무대 위로 올라가면 돌변하는 선수들의 모습에 김준호가 혀를 내두르며 “’노래싸움-승부’ 요망한 프로다”라고 말한 것. 특히 그는 ‘요망한 프로’ 언급과 함께 무대 위 선수들에게 야릇한 눈빛을 발사해 출연진들을 포복절도케 했다.

‘노래싸움-승부’ 제작진은 “김준호는 천생 예능인이다. 김준호의 입담에 현장에서 눈물이 쏙 빠질 정도로 웃었다. 참신하면서도 괴상한 그의 어록은 안방극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 것이다. 입담이 폭발한 김준호가 무대에서도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일지 그의 무대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노래싸움-승부’는 가수 못지 않은 가창력을 지닌 연예인 팀과 음악감독이 한 조를 이뤄 치열한 두뇌싸움을 펼치는 뮤직 스포츠 게임 쇼로, 2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