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대학원에서 임산공학을 전공하며 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김수진(가명) 씨. 김 씨는 학부 때...
[취재후]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방용훈 코리아나호텔 사장의 처형 이 모 씨에게 방 사장은 '공포의 대상'이었다고 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공군·해군·해병대 사관후보생 임관식 열려
입력 2016.12.01 (11:57) | 수정 2016.12.01 (13:26) 인터넷 뉴스
공군·해군·해병대 사관후보생 임관식 열려
공군과 해군·해병대의 사관후보생 임관식이 오늘(1일) 열렸다.

공군은 오늘 "경남 진주 교육사령부에서 정경두 공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제137기 학사사관후보생 임관식을 거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공군을 이끌어나갈 신임 소위 282명이 임관했다.

정경두 공군총장은 이 자리에서, "엄중한 현 안보상황에서 군은 국가와 국민의 안위 수호라는 본연의 임무 완수에 진력해야 한다"며 "생사가 갈릴 수 있는 어떠한 어려움과 위기에 직면해도 두려움 없이 앞장서서 부하들을 이끄는 장교가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해군·해병대 역시 경남 창원시 해군사관학교에서 임관식을 열었다.

엄현성 해군참모총장과 장병·사관생도 등 1,600여 명이 참석한 이번 임관식에서, 신임 소위 84명(해군 66명·해병대 18명)이 임관했다.

오늘 임관한 해군·해병대 신임 소위들은 6주에서 14주 동안 각 병과별 초등군사반 교육을 수료한 뒤 실무부대에 배치된다.
  • 공군·해군·해병대 사관후보생 임관식 열려
    • 입력 2016.12.01 (11:57)
    • 수정 2016.12.01 (13:26)
    인터넷 뉴스
공군·해군·해병대 사관후보생 임관식 열려
공군과 해군·해병대의 사관후보생 임관식이 오늘(1일) 열렸다.

공군은 오늘 "경남 진주 교육사령부에서 정경두 공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제137기 학사사관후보생 임관식을 거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공군을 이끌어나갈 신임 소위 282명이 임관했다.

정경두 공군총장은 이 자리에서, "엄중한 현 안보상황에서 군은 국가와 국민의 안위 수호라는 본연의 임무 완수에 진력해야 한다"며 "생사가 갈릴 수 있는 어떠한 어려움과 위기에 직면해도 두려움 없이 앞장서서 부하들을 이끄는 장교가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해군·해병대 역시 경남 창원시 해군사관학교에서 임관식을 열었다.

엄현성 해군참모총장과 장병·사관생도 등 1,600여 명이 참석한 이번 임관식에서, 신임 소위 84명(해군 66명·해병대 18명)이 임관했다.

오늘 임관한 해군·해병대 신임 소위들은 6주에서 14주 동안 각 병과별 초등군사반 교육을 수료한 뒤 실무부대에 배치된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