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아기 노출도 안돼”…만화 검열의 흑역사
“아기 노출도 안돼”…만화 검열의 흑역사
기저귀를 차고 태어난 쌍둥이의 등장여기 한날한시에 태어난 쌍둥이가 있습니다. 태어나자마자 어머니를 볼 수 없는 기구한 운명이네요...
[특파원리포트]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
푸틴 "대북 특사 보낼 용의 있다"문재인 대통령의 러시아 특사인 송영길 의원이 24일 모스크바 크렘린 궁에서 푸틴 대통령을 만나 북핵 문제 등...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가스사고 겨울철 집중…사용 전 ‘환기’ 등 주의 당부
입력 2016.12.01 (12:05) | 수정 2016.12.01 (13:11) 인터넷 뉴스
가스사고 겨울철 집중…사용 전 ‘환기’ 등 주의 당부
국민안전처와 한국가스안전공사가 겨울철 가스사고 발생이 증가할 것으로 우려되는 가스사고 예방에 주의를 당부했다.

국민안전처는 지난 5년간(2011~2015년) 가스사고가 총 610건이 발생해 78명이 사망하고 778명이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가장 많은 사고가 11월(66건, 10.8%)과 12월(68건, 11.1%)에 발생했다.

사고 발생원인은 사용자취급부주의가 202건(33%), 시설미비 110건(18%), 고의사고 83건(14%) 순으로 나타났다.

가스사고 형태로는 가스가 누출되어 폭발하는 사고가 40%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누출된 가스 등으로 인해 화재가 발생한 사고 25%, 단순누출 14%, 부탄용기 사용부주의 등으로 인한 파열 13% 순으로 조사됐다.

국민안전처는 가스사고 예방을 위해 사용 전 ‘환기’, 사용 중 ‘불꽃 확인’, 사용 후 ‘밸브잠금’을 생활화하고 호스와 연소기 등의 이음매 부근에서 가스가 새지 않는지 수시로 점검할 것을 당부했다.
  • 가스사고 겨울철 집중…사용 전 ‘환기’ 등 주의 당부
    • 입력 2016.12.01 (12:05)
    • 수정 2016.12.01 (13:11)
    인터넷 뉴스
가스사고 겨울철 집중…사용 전 ‘환기’ 등 주의 당부
국민안전처와 한국가스안전공사가 겨울철 가스사고 발생이 증가할 것으로 우려되는 가스사고 예방에 주의를 당부했다.

국민안전처는 지난 5년간(2011~2015년) 가스사고가 총 610건이 발생해 78명이 사망하고 778명이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가장 많은 사고가 11월(66건, 10.8%)과 12월(68건, 11.1%)에 발생했다.

사고 발생원인은 사용자취급부주의가 202건(33%), 시설미비 110건(18%), 고의사고 83건(14%) 순으로 나타났다.

가스사고 형태로는 가스가 누출되어 폭발하는 사고가 40%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누출된 가스 등으로 인해 화재가 발생한 사고 25%, 단순누출 14%, 부탄용기 사용부주의 등으로 인한 파열 13% 순으로 조사됐다.

국민안전처는 가스사고 예방을 위해 사용 전 ‘환기’, 사용 중 ‘불꽃 확인’, 사용 후 ‘밸브잠금’을 생활화하고 호스와 연소기 등의 이음매 부근에서 가스가 새지 않는지 수시로 점검할 것을 당부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