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취재후] ‘미수선 수리비’가 뭐길래?…경찰 신고가 해법
‘미수선 수리비’가 뭐길래?…경찰 신고가 해법
또 '보험사기'보험사기 일당이 적발됐다. 전형적인 3박자를 모두 갖췄다.1)고급 중고차 → 수리비 견적...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2009년 파업’ 노조가 5억 9천만 원 배상해야”
입력 2016.12.01 (12:23) | 수정 2016.12.01 (12:33)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2009년 파업’ 노조가 5억 9천만 원 배상해야”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지난 2009년 철도노조 파업으로 손해를 봤다며 코레일이 전국철도노조를 상대로 벌인 70억 원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코레일이 일부 승소했습니다.

서울서부지법은 오늘 코레일이 철도노조를 상대로 70억여 원을 배상하라고 낸 소송에 대해 철도노조가 5억 9천여만 원을 배상하라고 판결했습니다.

철도노조는 2009년 코레일이 이명박 정부의 공공기관 선진화 계획에 따라 대규모 인력 감축을 추진하자 파업을 벌였고 코레일 측은 운송 차질로 큰 손해를 봤다며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 “‘2009년 파업’ 노조가 5억 9천만 원 배상해야”
    • 입력 2016.12.01 (12:23)
    • 수정 2016.12.01 (12:33)
    뉴스 12
“‘2009년 파업’ 노조가 5억 9천만 원 배상해야”
지난 2009년 철도노조 파업으로 손해를 봤다며 코레일이 전국철도노조를 상대로 벌인 70억 원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코레일이 일부 승소했습니다.

서울서부지법은 오늘 코레일이 철도노조를 상대로 70억여 원을 배상하라고 낸 소송에 대해 철도노조가 5억 9천여만 원을 배상하라고 판결했습니다.

철도노조는 2009년 코레일이 이명박 정부의 공공기관 선진화 계획에 따라 대규모 인력 감축을 추진하자 파업을 벌였고 코레일 측은 운송 차질로 큰 손해를 봤다며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