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대학원에서 임산공학을 전공하며 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김수진(가명) 씨. 김 씨는 학부 때...
[취재후]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방용훈 코리아나호텔 사장의 처형 이 모 씨에게 방 사장은 '공포의 대상'이었다고 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日 노후 하수관 때문에 도로 함몰
입력 2016.12.01 (12:49) | 수정 2016.12.01 (12:56)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日 노후 하수관 때문에 도로 함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일본에서는 연간 3천 300건의 크고 작은 도로 함몰사고가 일어나는데요. 대부분 낡은 하수관 때문입니다.

<리포트>

도로에 갑자기 구멍이 생기면서 주행중이던 트럭 앞 바퀴가 빠집니다.

오토바이를 타고 가다 변을 당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인터뷰> 오쿠보 미노루 : "너무 놀랐어요. 생각도 못했기에 더 무서웠죠."

도로 함몰의 원인인 낡은 하수관이 얼마나 위험한지 실험했습니다.

바닥에 보이는 작은 구멍이 바로 하수관 균열입니다.

이 구멍으로 토사가 빨려들어가며 빈 공간이 생기고 이 공간에 빗물과 지하수가 흘러들면서 주변 토사를 깎아버립니다.

지표면에 아주 작은 이상이 생겼을 때는 지하에는 이미 빈공간이 커진 상태입니다.

이런 위험은 특히 도시지역이 더 심합니다.

고도 성장기에 매립된 하수도관 중 내용연수인 50년이 지난 구간이 도쿄만 해도 천 800킬로미터에 이릅니다.
  • 日 노후 하수관 때문에 도로 함몰
    • 입력 2016.12.01 (12:49)
    • 수정 2016.12.01 (12:56)
    뉴스 12
日 노후 하수관 때문에 도로 함몰
<앵커 멘트>

일본에서는 연간 3천 300건의 크고 작은 도로 함몰사고가 일어나는데요. 대부분 낡은 하수관 때문입니다.

<리포트>

도로에 갑자기 구멍이 생기면서 주행중이던 트럭 앞 바퀴가 빠집니다.

오토바이를 타고 가다 변을 당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인터뷰> 오쿠보 미노루 : "너무 놀랐어요. 생각도 못했기에 더 무서웠죠."

도로 함몰의 원인인 낡은 하수관이 얼마나 위험한지 실험했습니다.

바닥에 보이는 작은 구멍이 바로 하수관 균열입니다.

이 구멍으로 토사가 빨려들어가며 빈 공간이 생기고 이 공간에 빗물과 지하수가 흘러들면서 주변 토사를 깎아버립니다.

지표면에 아주 작은 이상이 생겼을 때는 지하에는 이미 빈공간이 커진 상태입니다.

이런 위험은 특히 도시지역이 더 심합니다.

고도 성장기에 매립된 하수도관 중 내용연수인 50년이 지난 구간이 도쿄만 해도 천 800킬로미터에 이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