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줄줄 새는 건보료 한해 6천 억? ‘빙산의 일각’
줄줄 새는 건보료 한해 6천 억? ‘빙산의 일각’
지난해 건강보험 부당 청구액이 처음으로 6천억 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취재후] ‘독도 소녀상’, 우익 신문에 놀아난 韓日 정부
‘독도 소녀상’, 우익 신문에 놀아난 韓日 정부
17일 산케이 신문의 1면. '다케시마(독도)에 위안부상계획'이라는 커다란 제목의 1면 기사가 실렸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대학 교육비까지 공짜”…日 제1야당 무상교육 공약 논란
입력 2016.12.01 (13:04) | 수정 2016.12.01 (14:09) 인터넷 뉴스
“대학 교육비까지 공짜”…日 제1야당 무상교육 공약 논란
일본 제1야당인 민진당이 차기 중의원 선거 공약으로 대학 입학금과 수업료 등 '교육 무상화'를 제시하기로 했다.

1일 NHK에 따르면 민진당은 이르면 내년 치러질 것으로 보이는 차기 중의원 선거 핵심공약을 어린이와 청년, 여성에 중점을 두는 '사람에 대한 투자'로 잡았다.

구체적인 방안으로 유치원 등 취학 전 교육비, 초·중학교 급식비, 대학 입학금 및 수업료 등을 무료로 제공하는 교육 무상화를 내걸기로 했다.

대학 입학금 및 수업료 무상화는 집권 자민당도 손대지 못하는 내용이다. 자민당은 대신 유무상 장학금 확충 등 현실적 정책에 집중하고 있다.

문제는 민진당의 이런 공약을 실천하기 위해서는 막대한 규모의 예산이 필요하다는 점이다.

민진당은 어린이 관련 정책에만 투입할 수 있는 '어린이 국채' 신규 발행, 소득세 중 배우자 공제 원칙적 폐지를 통한 세수 증대분, 현행 8%인 소비세율 10% 인상 등을 통한 수입 및 세수 증대분 일부를 투입하는 방안을 고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민진당은 이날 오후 당 회의에서 이런 방안에 대한 구체적인 논의를 할 예정이다. 다만 이들 재원확보 대책 모두 국민의 세부담 증가로 이어지게 되는 만큼 논란이 불가피해 보인다.
  • “대학 교육비까지 공짜”…日 제1야당 무상교육 공약 논란
    • 입력 2016.12.01 (13:04)
    • 수정 2016.12.01 (14:09)
    인터넷 뉴스
“대학 교육비까지 공짜”…日 제1야당 무상교육 공약 논란
일본 제1야당인 민진당이 차기 중의원 선거 공약으로 대학 입학금과 수업료 등 '교육 무상화'를 제시하기로 했다.

1일 NHK에 따르면 민진당은 이르면 내년 치러질 것으로 보이는 차기 중의원 선거 핵심공약을 어린이와 청년, 여성에 중점을 두는 '사람에 대한 투자'로 잡았다.

구체적인 방안으로 유치원 등 취학 전 교육비, 초·중학교 급식비, 대학 입학금 및 수업료 등을 무료로 제공하는 교육 무상화를 내걸기로 했다.

대학 입학금 및 수업료 무상화는 집권 자민당도 손대지 못하는 내용이다. 자민당은 대신 유무상 장학금 확충 등 현실적 정책에 집중하고 있다.

문제는 민진당의 이런 공약을 실천하기 위해서는 막대한 규모의 예산이 필요하다는 점이다.

민진당은 어린이 관련 정책에만 투입할 수 있는 '어린이 국채' 신규 발행, 소득세 중 배우자 공제 원칙적 폐지를 통한 세수 증대분, 현행 8%인 소비세율 10% 인상 등을 통한 수입 및 세수 증대분 일부를 투입하는 방안을 고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민진당은 이날 오후 당 회의에서 이런 방안에 대한 구체적인 논의를 할 예정이다. 다만 이들 재원확보 대책 모두 국민의 세부담 증가로 이어지게 되는 만큼 논란이 불가피해 보인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