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野 ‘전원 사퇴’ 배수진…與 “원안 아쉬워”
野 “탄핵안 부결 시 의원직 총사퇴”…與 “원안 아쉬워”
박 대통령 탄핵소추안 표결을 하루 앞두고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은 부결시 소속 국회의원...
드러난 최순실 위세…“대통령과 동급”
드러난 최순실 위세…“대통령과 동급”
 처음엔 최순실 씨를 믿지 못했던 차은택 씨. 하지만 김기춘 전 실장을 만나고 의심은 믿음으로 바뀌었습니다. 차은택(문화창조융합본부 전 단장)...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영상] “1월말 사퇴”-“4월 말에” 결론 못낸 회동 ISSUE
입력 2016.12.01 (14:13) 인터넷 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1월말 사퇴”-“4월 말에” 결론 못낸 회동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와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1일 조찬회동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에 대한 의견을 조율했습니다.

하지만 추 대표는 박 대통령의 신속한 탄핵에 동참해 달라고 강력히 요청한 반면 김 전 대표는 내년 4월 말 퇴진을 주장하면서 서로 입장차를 좁히지 못하고 결론 없이 회동은 끝이 났습니다.

회동 직후 두 사람의 발언 들어보시죠.

  • [영상] “1월말 사퇴”-“4월 말에” 결론 못낸 회동
    • 입력 2016.12.01 (14:13)
    인터넷 뉴스
[영상] “1월말 사퇴”-“4월 말에” 결론 못낸 회동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와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1일 조찬회동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에 대한 의견을 조율했습니다.

하지만 추 대표는 박 대통령의 신속한 탄핵에 동참해 달라고 강력히 요청한 반면 김 전 대표는 내년 4월 말 퇴진을 주장하면서 서로 입장차를 좁히지 못하고 결론 없이 회동은 끝이 났습니다.

회동 직후 두 사람의 발언 들어보시죠.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