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50세 공무원과 자원봉사를 하는 24세 여대생이 만난 지 이틀 만에 성관계를 가졌다. 유죄일까. 무죄일까.사건은 지난해 12월 10일 벌어졌다. 인권단체에서 수년 간 활동한
[특파원리포트]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지난 20일 일본에서는 전대미문의 현금 강탈 사건이 발생했다. 금괴 거래를 위해 3억 8천만 엔...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영상] “1월말 사퇴”-“4월 말에” 결론 못낸 회동 ISSUE
입력 2016.12.01 (14:13) 인터넷 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1월말 사퇴”-“4월 말에” 결론 못낸 회동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와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1일 조찬회동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에 대한 의견을 조율했습니다.

하지만 추 대표는 박 대통령의 신속한 탄핵에 동참해 달라고 강력히 요청한 반면 김 전 대표는 내년 4월 말 퇴진을 주장하면서 서로 입장차를 좁히지 못하고 결론 없이 회동은 끝이 났습니다.

회동 직후 두 사람의 발언 들어보시죠.

  • [영상] “1월말 사퇴”-“4월 말에” 결론 못낸 회동
    • 입력 2016.12.01 (14:13)
    인터넷 뉴스
[영상] “1월말 사퇴”-“4월 말에” 결론 못낸 회동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와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1일 조찬회동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에 대한 의견을 조율했습니다.

하지만 추 대표는 박 대통령의 신속한 탄핵에 동참해 달라고 강력히 요청한 반면 김 전 대표는 내년 4월 말 퇴진을 주장하면서 서로 입장차를 좁히지 못하고 결론 없이 회동은 끝이 났습니다.

회동 직후 두 사람의 발언 들어보시죠.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