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박근혜는 물러나라. 와~" 쩡쩡 울리는 확성기 소리에 한 데 모인 함성이 더해집니다. 시위대와 청와대의...
[취재후]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국민연금이 삼성그룹 총수 일가를 위해 국민의 자산에 손실을 입힌 게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전면적 수사에 나서면서, 삼성의 경영권 승계 과정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김양제 경기남부경찰청장 취임
입력 2016.12.01 (14:40) | 수정 2016.12.01 (14:50) 인터넷 뉴스
김양제 경기남부경찰청장 취임
김양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장이 오늘 공식 취임했다.

김양제 청장은 오늘(1일) 오후 경기도 수원에 있는 경기남부경찰청에서 취임식을 열고 "지금은 대내외적으로 매우 혼란한 시기"라며 "우리 경찰의 책무는 주변 상황에 흔들리지 말고,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사회질서를 유지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김 청장은 또 "오로지 국가와 국민만을 생각하고 맡은 바 소임을 다해야 하며 국민의 기대 또한 결코 다르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 청장은 충남 보령 출신으로 지난 1985년 간부후보생 33기로 경찰 생활을 시작했으며, 서울지방경찰청 차장, 충남지방경찰청장, 중앙경찰학교장 등을 지냈다.

특히 서울경찰청 경비2과장, 종로경찰서장, 101경비단장 등을 맡으며 주로 경비 업무를 맡아온 '경비통'으로 꼽힌다.

정용선 전 경기남부청장은 오늘 오전 퇴임식을 하고 30여 년의 공직생활을 끝으로 명예 퇴임했다.
  • 김양제 경기남부경찰청장 취임
    • 입력 2016.12.01 (14:40)
    • 수정 2016.12.01 (14:50)
    인터넷 뉴스
김양제 경기남부경찰청장 취임
김양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장이 오늘 공식 취임했다.

김양제 청장은 오늘(1일) 오후 경기도 수원에 있는 경기남부경찰청에서 취임식을 열고 "지금은 대내외적으로 매우 혼란한 시기"라며 "우리 경찰의 책무는 주변 상황에 흔들리지 말고,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사회질서를 유지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김 청장은 또 "오로지 국가와 국민만을 생각하고 맡은 바 소임을 다해야 하며 국민의 기대 또한 결코 다르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 청장은 충남 보령 출신으로 지난 1985년 간부후보생 33기로 경찰 생활을 시작했으며, 서울지방경찰청 차장, 충남지방경찰청장, 중앙경찰학교장 등을 지냈다.

특히 서울경찰청 경비2과장, 종로경찰서장, 101경비단장 등을 맡으며 주로 경비 업무를 맡아온 '경비통'으로 꼽힌다.

정용선 전 경기남부청장은 오늘 오전 퇴임식을 하고 30여 년의 공직생활을 끝으로 명예 퇴임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