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부산 신축 오피스텔도 ‘기우뚱’…‘붕괴 우려’로 긴급 대피
부산 신축 오피스텔도 ‘기우뚱’…‘붕괴 우려’로 긴급 대피
부산 사하구에 있는 한 오피스텔 건물이 한쪽으로 급격히 기울어져 입주자들이 대피하고 부근 주민들이...
北 최고존엄이 발표한 ‘초유의 성명’…추석 연휴 도발하나?
北 최고존엄이 발표한 ‘초유의 성명’…추석 연휴 도발하나?
최고 수위 北 김정은 명의 성명 “초강경 대응조치 단행 고려”트럼프의 유엔 연설에 대해 김정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내년 이공계기초연구에 1조2천600억원 지원
입력 2016.12.01 (14:55) | 수정 2016.12.01 (15:13) 인터넷 뉴스
내년 이공계기초연구에 1조2천600억원 지원
내년에 이공계 기초연구 강화를 위해 1조 2천 600억 원이 지원된다.

교육부와 미래창조과학부가 오늘(1일) 발표한 이공분야 기초연구지원계획을 보면, 두 부처는 내년 개인연구 1조 원과 집단연구 천 960억 원 등 총 1조 2천 6백여억 원 규모의 기초연구를 지원한다.

분야별로는 신진연구, 중견연구, 이공학개인기초연구 등에 지원되고 신규 과제 가운데 20%는 10년 이상 장기연구로 지원한다.

또 연구하고 싶지만 연구비가 없는 신규 임용 전임교원을 위한 '생애 첫 연구'가 신설됐다. '생애 첫 연구' 사업은 기초연구사업 수혜경험이 없는 4년제 대학의 만 39살 이하 전임교원에게 1∼5년동안 연간 평균 3천만 원을 지원한다.

연구자들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최종 결과보고서를 간소화하고 최종평가를 하지 않는 대신 차기 과제 신청 때 평가하는 '한국형 그랜트' 제도도 확대된다. 이 제도는 분야 제한없이 내년부터는 모든 신진연구에 적용된다.
  • 내년 이공계기초연구에 1조2천600억원 지원
    • 입력 2016.12.01 (14:55)
    • 수정 2016.12.01 (15:13)
    인터넷 뉴스
내년 이공계기초연구에 1조2천600억원 지원
내년에 이공계 기초연구 강화를 위해 1조 2천 600억 원이 지원된다.

교육부와 미래창조과학부가 오늘(1일) 발표한 이공분야 기초연구지원계획을 보면, 두 부처는 내년 개인연구 1조 원과 집단연구 천 960억 원 등 총 1조 2천 6백여억 원 규모의 기초연구를 지원한다.

분야별로는 신진연구, 중견연구, 이공학개인기초연구 등에 지원되고 신규 과제 가운데 20%는 10년 이상 장기연구로 지원한다.

또 연구하고 싶지만 연구비가 없는 신규 임용 전임교원을 위한 '생애 첫 연구'가 신설됐다. '생애 첫 연구' 사업은 기초연구사업 수혜경험이 없는 4년제 대학의 만 39살 이하 전임교원에게 1∼5년동안 연간 평균 3천만 원을 지원한다.

연구자들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최종 결과보고서를 간소화하고 최종평가를 하지 않는 대신 차기 과제 신청 때 평가하는 '한국형 그랜트' 제도도 확대된다. 이 제도는 분야 제한없이 내년부터는 모든 신진연구에 적용된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