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음주운전 수치 살짝 넘었는데 징역형…이유는?
음주운전 수치 살짝 넘었는데 징역형…이유는?
지난해 4월, 서울 서대문구의 한 도로. 경찰이 한 승용차를 멈춰 세웠다. 운전자는 42살 성 모 씨...
훈민정음 해례본이 뭐길래…1조원 가치 있나?
훈민정음 해례본이 뭐길래…1조원 가치 있나?
오는 4월 12일 재보궐 선거에 유일하게 국회의원 선거가 치러지는 곳이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영상] “전기 결함에 연료도 없어”…추락 직전 다급한 교신
입력 2016.12.01 (15:31)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전기 결함에 연료도 없어”…추락 직전 다급한 교신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브라질 축구팀 샤페코엔시의 선수들의 목숨을 앗아간 비행기 추락 사고 당시, 사고기 조종사가 전기 결함과 연료 부족을 언급했습니다.

현재 추락 사고 원인 조사가 진행되는 가운데, 사고 당시 항공기와 관제탑의 교신 내용이 공개됐습니다. 조종사는 "항공기에 전체적인 문제가 있다"며 "전기결함에 연료도 없다"고 보고합니다.

관제소는 긴급 착륙을 위해 조종사와 계속 교신하지만, 고도 3,020 피트에 있다는 보고 이후, 교신은 중단됩니다.


  • [영상] “전기 결함에 연료도 없어”…추락 직전 다급한 교신
    • 입력 2016.12.01 (15:31)
[영상] “전기 결함에 연료도 없어”…추락 직전 다급한 교신
브라질 축구팀 샤페코엔시의 선수들의 목숨을 앗아간 비행기 추락 사고 당시, 사고기 조종사가 전기 결함과 연료 부족을 언급했습니다.

현재 추락 사고 원인 조사가 진행되는 가운데, 사고 당시 항공기와 관제탑의 교신 내용이 공개됐습니다. 조종사는 "항공기에 전체적인 문제가 있다"며 "전기결함에 연료도 없다"고 보고합니다.

관제소는 긴급 착륙을 위해 조종사와 계속 교신하지만, 고도 3,020 피트에 있다는 보고 이후, 교신은 중단됩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