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IMF ‘선진국 올리면서 한국 경제는 하향 조정’
IMF ‘선진국 올리면서 한국 경제는 하향 조정’
국제통화기금(IMF)가 올해 한국 성장률 전망치를 현행 3.0%에서 2%대로 하향 조정했다. 올해 선진국 평균성장률 전망치를 상향조정하면서 한국과 이탈리아...
‘귀한 몸’ 계란… 50년 만에 선물세트 등장
‘귀한 몸’ 계란… 50년 만에 선물세트 등장
최근 AI(조류인플루엔자)로 한 판에 만 원을 웃돌며 귀한 대접을 받고 있는 계란이 유통업계 사은품으로 나오는가 하면 선물세트로까지 등장했다. 먹을 것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검찰, 2억 원어치 마약 소지 대학 선후배 구속
입력 2016.12.01 (15:38) | 수정 2016.12.01 (15:48) 인터넷 뉴스
검찰, 2억 원어치 마약 소지 대학 선후배 구속
수원지검 안양지청은 필로폰·대마 등의 마약을 소지한 4명을 적발하고 이 가운데 마약을 판매한 혐의로 A씨(35살) 등 2명을 구속했다.

A씨는 자신의 주거지에서 대학 후배 B씨(27살)와 함께 필로폰 100.06g, 대마 91.63g 등 2억 원어치의 마약을 소지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가 소지한 마약은 필로폰의 경우 2,000명이 동시에 투약할 수 있는 양으로, A씨는 앞서 마약을 소지하고 판매한 혐의로 법원으로부터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상태였다.

검찰은 지난 9월 요식업에 종사하는 C씨(39살)가 마약 중독의 폐해를 호소하며 자수하자 C씨에게 마약을 공급한 중간 판매책 D씨(36살)와 함께, 상위 판매책이었던 A씨와 B씨를 검거했다고 설명했다.

검찰은 A씨가 소지하고 있던 마약의 출처에 대해 '서울 이태원에서 구입했다'고 진술했지만 또다른 판매처는 아직 밝히지 않았다고 전했다.
  • 검찰, 2억 원어치 마약 소지 대학 선후배 구속
    • 입력 2016.12.01 (15:38)
    • 수정 2016.12.01 (15:48)
    인터넷 뉴스
검찰, 2억 원어치 마약 소지 대학 선후배 구속
수원지검 안양지청은 필로폰·대마 등의 마약을 소지한 4명을 적발하고 이 가운데 마약을 판매한 혐의로 A씨(35살) 등 2명을 구속했다.

A씨는 자신의 주거지에서 대학 후배 B씨(27살)와 함께 필로폰 100.06g, 대마 91.63g 등 2억 원어치의 마약을 소지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가 소지한 마약은 필로폰의 경우 2,000명이 동시에 투약할 수 있는 양으로, A씨는 앞서 마약을 소지하고 판매한 혐의로 법원으로부터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상태였다.

검찰은 지난 9월 요식업에 종사하는 C씨(39살)가 마약 중독의 폐해를 호소하며 자수하자 C씨에게 마약을 공급한 중간 판매책 D씨(36살)와 함께, 상위 판매책이었던 A씨와 B씨를 검거했다고 설명했다.

검찰은 A씨가 소지하고 있던 마약의 출처에 대해 '서울 이태원에서 구입했다'고 진술했지만 또다른 판매처는 아직 밝히지 않았다고 전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