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필사의 탈출기록’ 공개…일제에 끌려간 4,385명 학도병
‘필사의 탈출기록’ 공개…일제에 끌려간 학도병 4,385명
일제시대에 강제 동원된 조선인 학도병에 대한 정부 차원의 공식 진상보고서가 처음 나왔습니다. 목숨을...
“나 조폭인데…” 컵라면 먹고 덜미 잡힌 ‘6척 거구’ 절도범
“나 조폭인데…” 컵라면 먹고 덜미 잡힌 ‘6척 거구’ 절도범
조직폭력배임을 과시하며 편의점 여종업원을 협박해 돈을 뜯어낸 20대 절도범이 컵라면 용기에 남긴 지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고령자 ‘침대 낙상’ 매년 35% 증가
입력 2016.12.01 (15:42) | 수정 2016.12.01 (16:00) 인터넷 뉴스
고령자 ‘침대 낙상’ 매년 35% 증가
고령자의 낙상사고가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이 중 대부분은 침대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가천대 길병원과 최근 3년(2013∼2015년) 동안의 고령자 낙상사고를 분석해 이 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오늘(1일) 밝혔다.

이 기간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에 접수된 65세 이상 고령자 낙상사고 사례는 총 1,250건이었고 2013년 294건, 2014년 402건, 2015년 554건으로 매년 35% 이상 증가했다.

고령자 낙상은 침대에서 떨어져 일어난 사고가 581건으로 가장 많았고 사다리와 의료용구가 각 100건으로 그 뒤를 이었다.의료용구 중에서도 의료용 침대가 60건으로 가장 많았다.

낙상사고가 일어난 곳은 주택(901건, 72.1%)이 가장 많았고, 이어 의료서비스시설(72건, 5.8%), 복지·노인요양시설 52건(4.2%)의 순이었다.

소비자원은 집이나 병원, 요양시설 등 익숙한 장소에서 부주의로 침대에서 떨어지는 경우가 많으므로 본인과 보호자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고령자 ‘침대 낙상’ 매년 35% 증가
    • 입력 2016.12.01 (15:42)
    • 수정 2016.12.01 (16:00)
    인터넷 뉴스
고령자 ‘침대 낙상’ 매년 35% 증가
고령자의 낙상사고가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이 중 대부분은 침대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가천대 길병원과 최근 3년(2013∼2015년) 동안의 고령자 낙상사고를 분석해 이 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오늘(1일) 밝혔다.

이 기간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에 접수된 65세 이상 고령자 낙상사고 사례는 총 1,250건이었고 2013년 294건, 2014년 402건, 2015년 554건으로 매년 35% 이상 증가했다.

고령자 낙상은 침대에서 떨어져 일어난 사고가 581건으로 가장 많았고 사다리와 의료용구가 각 100건으로 그 뒤를 이었다.의료용구 중에서도 의료용 침대가 60건으로 가장 많았다.

낙상사고가 일어난 곳은 주택(901건, 72.1%)이 가장 많았고, 이어 의료서비스시설(72건, 5.8%), 복지·노인요양시설 52건(4.2%)의 순이었다.

소비자원은 집이나 병원, 요양시설 등 익숙한 장소에서 부주의로 침대에서 떨어지는 경우가 많으므로 본인과 보호자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