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취재후] ‘미수선 수리비’가 뭐길래?…경찰 신고가 해법
‘미수선 수리비’가 뭐길래?…경찰 신고가 해법
또 '보험사기'보험사기 일당이 적발됐다. 전형적인 3박자를 모두 갖췄다.1)고급 중고차 → 수리비 견적...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외교부 “한미일 6자회담 수석대표 이달 중순 서울서 회동”
입력 2016.12.01 (16:05) | 수정 2016.12.01 (16:10) 인터넷 뉴스
외교부 “한미일 6자회담 수석대표 이달 중순 서울서 회동”
한국과 미국, 일본의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가 12월 중순 서울에서 회동하기로 합의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1일) 정례브리핑에서 "신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가 채택된 데 이어 한미일 독자제재 조치 발표와 미국 신행정부 교체 등의 상황을 고려했다"고 회동 합의 사실을 전하고, "조만간 구체적인 일정 등이 발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협의에는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조셉 윤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 가나스기 겐지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이 참석한다.

한미일 6자회담 수석대표 회동은 지난 6월 1일 도쿄에서 열린 이후 6개월여 만으로, 지난 10월 조셉 윤 특별대표가 미국의 새 6자회담 수석대표로 취임한 뒤 처음 열리는 것이다.

3국 수석대표는 이번 협의에서 강력한 대북제재·압박 기조를 재확인하는 한편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2321호)와 조만간 발표될 한미일의 독자제재의 철저한 이행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 외교부 “한미일 6자회담 수석대표 이달 중순 서울서 회동”
    • 입력 2016.12.01 (16:05)
    • 수정 2016.12.01 (16:10)
    인터넷 뉴스
외교부 “한미일 6자회담 수석대표 이달 중순 서울서 회동”
한국과 미국, 일본의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가 12월 중순 서울에서 회동하기로 합의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1일) 정례브리핑에서 "신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가 채택된 데 이어 한미일 독자제재 조치 발표와 미국 신행정부 교체 등의 상황을 고려했다"고 회동 합의 사실을 전하고, "조만간 구체적인 일정 등이 발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협의에는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조셉 윤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 가나스기 겐지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이 참석한다.

한미일 6자회담 수석대표 회동은 지난 6월 1일 도쿄에서 열린 이후 6개월여 만으로, 지난 10월 조셉 윤 특별대표가 미국의 새 6자회담 수석대표로 취임한 뒤 처음 열리는 것이다.

3국 수석대표는 이번 협의에서 강력한 대북제재·압박 기조를 재확인하는 한편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2321호)와 조만간 발표될 한미일의 독자제재의 철저한 이행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