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대통령 풍자 누드화’ 파문…“인격 살인” VS “예술 자유”
‘대통령 풍자 누드화’…“인격 살인” vs “예술 자유”
국회에 누드화가 걸렸습니다. 갑자기 웬 누드화? 궁금하시죠.이 작품의 제목은 '더러운 잠'...
[K스타] “설현 맞아?” 믿기지 않는 신인배우 시절
“설현 맞아?” 믿기지 않는 신인배우 시절
설현이 CF퀸으로 유명해지기 전, 그는 연기로 처음 이름을 알렸다. 2012년 KBS 드라마 '내 딸 서영이'를 시작으로 '못난이 주의보', '오렌지 마말레이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경민 인천경찰청장 “빈틈없는 안보태세 유지해야”
입력 2016.12.01 (16:18) | 수정 2016.12.01 (16:26) 인터넷 뉴스
박경민 인천경찰청장 “빈틈없는 안보태세 유지해야”
박경민 신임 인천지방경찰청장은 오늘 오후 취임식에서 "빈틈없는 안보태세를 유지하고 그 토대 위에 법질서를 확립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인천은 국제공항과 항만을 낀 국가의 관문이자 서해 5도가 위치한 국가 안보의 요충지"라며 "북한의 도발 위협에 대비한 철저한 안보태세를 갖춰야 한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또 "주민의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해 치안 유지에 힘쓰고, 4대 사회악 근절을 위한 대책의 완성도를 높이겠다"고 약속했다.

경찰대 1기 출신인 박 청장은 서울지방경찰청 보안부장, 경찰청 대변인, 중앙경찰학교장, 전남지방경찰청장 등을 지냈다.
  • 박경민 인천경찰청장 “빈틈없는 안보태세 유지해야”
    • 입력 2016.12.01 (16:18)
    • 수정 2016.12.01 (16:26)
    인터넷 뉴스
박경민 인천경찰청장 “빈틈없는 안보태세 유지해야”
박경민 신임 인천지방경찰청장은 오늘 오후 취임식에서 "빈틈없는 안보태세를 유지하고 그 토대 위에 법질서를 확립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인천은 국제공항과 항만을 낀 국가의 관문이자 서해 5도가 위치한 국가 안보의 요충지"라며 "북한의 도발 위협에 대비한 철저한 안보태세를 갖춰야 한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또 "주민의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해 치안 유지에 힘쓰고, 4대 사회악 근절을 위한 대책의 완성도를 높이겠다"고 약속했다.

경찰대 1기 출신인 박 청장은 서울지방경찰청 보안부장, 경찰청 대변인, 중앙경찰학교장, 전남지방경찰청장 등을 지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