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대학원에서 임산공학을 전공하며 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김수진(가명) 씨. 김 씨는 학부 때...
[취재후]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방용훈 코리아나호텔 사장의 처형 이 모 씨에게 방 사장은 '공포의 대상'이었다고 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조계종 승려 2,600여 명 “대통령 즉각 사퇴해야”
입력 2016.12.01 (17:04) | 수정 2016.12.01 (17:23)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조계종 승려 2,600여 명 “대통령 즉각 사퇴해야”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대한불교조계종 승려 2천6백여 명이 오늘 '시국선언문'을 발표하고 박근혜 대통령의 즉각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서울 조계사에서 열린 시국선언에서 승려들은 비선실세에 의한 국정농단과 헌법질서 파괴 사태에 대해 박대통령은 책임을 지고 즉각 사퇴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승려들은 이와함께 국회는 정치적 이해관계에서 벗어나 대통령 퇴진과 탄핵 추진이라는 국민들의 목소리를 수용하라고 주문했습니다.
  • 조계종 승려 2,600여 명 “대통령 즉각 사퇴해야”
    • 입력 2016.12.01 (17:04)
    • 수정 2016.12.01 (17:23)
    뉴스 5
조계종 승려 2,600여 명 “대통령 즉각 사퇴해야”
대한불교조계종 승려 2천6백여 명이 오늘 '시국선언문'을 발표하고 박근혜 대통령의 즉각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서울 조계사에서 열린 시국선언에서 승려들은 비선실세에 의한 국정농단과 헌법질서 파괴 사태에 대해 박대통령은 책임을 지고 즉각 사퇴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승려들은 이와함께 국회는 정치적 이해관계에서 벗어나 대통령 퇴진과 탄핵 추진이라는 국민들의 목소리를 수용하라고 주문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